수목년화(水木年华) & 쉬페이(许飞 허비)의

《忘不了就别忘了 망불료취별망료》 MV보기

영화 《一生有你 일생유니》 홍보곡

루겅쉬(卢庚戌 로경술)과 쉬페이 청춘의 기억을 노래하다



루겅쉬(卢庚戌 로경술) 감독으로 쉬쟈오(徐娇 서교), 셰빈빈(谢彬彬 사빈빈), 옌쯔동(晏紫东 안자동), SNH48황팅팅(黄婷婷 황정정), 뤼샤오총(吕绍聪 려소총), 진지원(金志文 김지문) 등 공동주연, 그리고 바오젠펑(保剑锋 보검봉)과 정리(曾黎 증려)가 특별출연하는 캠퍼스 사랑영화 《一生有你 일생유니가 오는 11월 29일 중국 전역에서 개봉을 앞두고 있다.

영화의 개봉에 앞서 영화의 홍보곡인 《忘不了就别忘了 망불료취별망료, 잊을 수 없다면 잊지마의 MV를 공개했으며, 동시에 노래의 음원 역시 인터넷 음악 플랫폼에 업로드 됐다. 노래는 감독 루겅쉬가 직접 작곡했으며, 싱어송라이터 쉬페이(허비)를 초정해 함께 감정을 모아 노래했다. 두사람의 나지막한 목소리와 매력적인 음색이 서로 조화를 잘 이루고 있으며, 한구절 한구절이 듣는 이들의 마음속을 파고들고, 드라마의 스토리와 같은 변화무쌍은 사람들을 시간 깊숙한 곳에 자리한 잊을 수 없는 청춘의 기억속으로 이끌어 준다.




이번에 공개된 영화 《一生有你 일생유니의 홍보곡 MV에서

약간은 애뜻한 곡 스타일은 영화의 스토리와 잘 어우러지고 있다.

MV의 시작에서 카세트 테이프가 돌아가고

추억이 가득한 지난 일들이 멜로디를 따라 천천히 전개되며

쉬쟈오(서교)셰빈빈(사빈빈)이 함께

눈물을 부르는 청춘의 사랑을 펼쳐 놓는다.

이야기의 시작은 첫눈에 반하고, 결말은 매우 깊은 애정을 보인다.

영화에서 남녀주인공 오우양(欧洋 구양, 셰빈빈)

팡야오(方瑶 방요, 쉬쟈오)의 만남에서 부터

서로를 이해하고 사랑하며, 최후 이별을 향해 갈때까지의 사이에

어떠한 이야기들이 일어날까에 대해

관객들에게 많은 기대를 불러 일으키고 있다.





노래 음원의 공개와 함께 가사 또한 네티즌들의 깊은 공감을 사고있다.

일찍이 누군가가 당신의 시간에 놀라움을 안겨줬고

당신의 세월을 따뜻하게 만들어 줬으나

결국 이 모든것은 시간속으로 사라져 버렸다.

이렇게 내려 놓을 수 없는 정은 차라리 마음속에

간직하고 있는것이 낫지 않을까?

노래에서 부른는 것과 같이

"忘不了, 就别忘了 잊을 수 없다면, 잊지마",

그리고 이러한 모든 것을 시간에게 건네주는 것이다.

영화의 개봉 이후에는 한세대 사람들에게는

청춘에 대한 감정의 공감을 불러 일으킬 것으로 믿는다.


영화 《一生有你 일생유니

오는 11월 29일 중국 전역에서 동시에 개봉된다.



# 가사보기

忘不了就别忘了

망불료취별망료


作词:诺布朗杰

作曲:卢庚戌

演唱:水木年华/许飞

노래 : 수목년화/쉬페이(허비)


水木年华:

故事开始的太早

结局容易潦草

让永远腾出一秒

我把青春存好

当初的天荒地老

现在还剩多少

若眼泪不能燃烧

就定格我眼角

许飞:

像梦里又像天边

恍然回到从前

我们相顾着无言

只有泪流满面

也许某天会相见

也许此生无缘

往事被时间冲淡

你是唯一执念

合:

忘不了就别忘了

把你我唱成歌

时间恩赐了一切

又要席卷一切

忘不了就别忘了

疼痛的遗憾的

太多的求而不得

用一生歌颂着

水木年华:

故事开始的太早

结局容易潦草

让永远腾出一秒

我把青春存好

当初的天荒地老

现在还剩多少

若眼泪不能燃烧

就定格我眼角

许飞:

像梦里又像天边

恍然回到从前

我们相顾着无言

只有泪流满面

也许某天会相见

也许此生无缘

往事被时间冲淡

你是唯一执念

合:

忘不了就别忘了

把你我唱成歌

时间恩赐了一切

又要席卷一切

忘不了就别忘了

疼痛的遗憾的

太多的求而不得

用一生歌颂着

许飞:

故事开始的太早

结局容易潦草

水木年华:

让永远腾出一秒

我把青春存好

许飞:

当初的天荒地老

现在还剩多少

男:

若眼泪不能燃烧

合:

就定格我眼角



忘不了就别忘了[wàngbùliǎo jiù bié wàngle]

잊을 수 없다면 잊지마



영화 《一生有你 일생유니 홍보곡 《忘不了就别忘了 망불료취별망료 MV보기

수목년화(水木年华)와 쉬페이(许飞 허비) 청춘의 기억을 노래



# MV보기


음원(mp3)을 원하시는 분들은 댓글에 메일 주소를 남겨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