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이리안(韦礼安 위례안)의 《不用告诉我 불용고소아》 MV보기

친구의 진실한 러브스토리를 기록

타이완 동선씨쥐타이(东森戏剧台)의 한국드라마 《巧克力 초콜릿》 엔딩곡



웨이리안(위례안)의 새앨범 《Sounds of My Life》가 지난 4월 29일 정식으로 공개돼 뜨거운 반응을 불러 일으켰다. 그리고 앨범의 타이틀곡 《不用告诉我 불용고소아, 내게 말할 필요없어, Don't Tell에 대해 한 팬은 눈물을 머금고 끝까지 들었다며 노래가 너무 좋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 애절한 발라드는 웨이리안의 친구가 평생 함께할 수 없는 사람을 사랑하는 진실한 러브스토리를 기록한 것이다. 상대 여성은 그에게 자신의 동반자를 소개했고, 그는 하늘이 꺼지는 느낌과 영원히 그치지 않는 빗속에 버려진것 같은 느낌을 받는다.

섬세한 감정을 담은 《不用告诉我 불용고소아MV는 일찍이 미국 선댄스영화제(Sundance Film Festival)에서 우수 감독상을 수상한 황지에위(黄婕妤 황첩여)가 각본과 연출을 맡아했다. MV는 인기 여성스타 원전링(温贞菱 온정릉)과 연기파 남성스타 야오춘야오(姚淳耀 요순요)가 주연을 맡아했고, 두사람 모두 노래를 듣고 난 이후 매우 감동받아 출연을 결심했다고 한다.




웨이리안이 이번 발표한 새앨범 《Sounds of My Life》

그가 푸마오레코드(福茂唱片, Linfair Records)를 떠난 이후

첫 앨범 작품으로 총 17곡을 수록했다.

지난주 그는 오랜친구인 쉬자잉(徐佳莹 서가영)의

《歌手 가수 파이널 결승전 출연을 응원했다.

이들 두사람은 아마도 타이완의 주류 음반회사에서

내놓아 성공적으로 시장한 진출한

마지막 싱어송라이터일 것이다.

이후 타이완의 음악 신인 대다수는 독립음악인으로

데뷔하는 것을 기꺼이 선택했으며,

큰 음반회사들이 신인과 계약을 했다 하더라도

시장에서의 반응은 그리 만족할만한 수준을 이루지 못했다.





최근 2, 3년동안 비록 푸마오 레코드(福茂唱片)와

다툼에 깊이 빠져 있었다고는 하나

웨이리안은 자신의 일을 멈추지 않았다.

작년에는 중국 내지에서 개인 투어콘서트를  했으며

대부분의 공연은 체육관 수준의 큰 공연장에서 진행했고

전 공연 모두 팬들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이번 《不用告诉我 불용고소아 MV에서

웨이리안은 자신 친구의 이야기를 말하고 있다.

헤어진 두사람은 몇년이 지난 후에 갑작스럽게 만나게 되고

남자는 별로 변한게 없지만,

여자는 이미 새로 태어난 모습으로......



# 가사보기

不用告诉我 불용고소아


作词:WeiBird 韦礼安

作曲:WeiBird 韦礼安

演唱:韦礼安(William)

노래 : 웨이리안(위례안)


怎么我 总是躲不过这场雨

你一句 就把我 送进了雨季


这条路 我只想一直走下去

没尽头 也是种 永恒的约定


就让我 一直走 一直错 一直走

只要你不开口 就不需要回头

就能一直拥有这样的你和我 所以


你不用告诉我 他算什么

这场梦 太脆弱 禁不起被说破 所以

你不用告诉我 因为我懂

再近的 平行线 永远不会交错 让我

卑微地享受

片刻的永久


我知道 你只想 分享这秘密

给自己 最相信 依赖的知己


殊不知 我不想 揭开谁的底

因为我 只能够 存活在谜题里


就让我

一直走 一直走 一直错 一直走

你不开口 我就不要回头

我要一直拥有这样的你和我 所以


你不用告诉我 他算什么

这场梦 太脆弱 禁不起被说破 所以

你不用告诉我 因为我懂

再近的 平行线 永远不会交错 让我

卑微地享受

片刻的永久


我想我 终究躲不过这场雨

就一次 把自己 彻底地浇熄


这秘密 容许我 留给我自己

我心里 永远留 个地方给你



不用告诉我[búyòng gào‧su wǒ]

내게 말할 필요없어



웨이리안(韦礼安 위례안)의 새앨범 《Sounds of My Life》

타이틀곡 《不用告诉我 불용고소아 MV보기

친구의 진실한 러브스토리를 기록

타이완 동선씨쥐타이(东森戏剧台)의 한국드라마 《巧克力 초콜릿 엔딩곡



# MV보기


음원(mp3)을 원하시는 분들은 댓글에 메일 주소를 남겨주세요.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