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빙빙(范冰冰) 세무파동 이후 또다시 법정에 오른다

전 남친 리천(李晨 이신)과 관련있는 것으로 알려져

사건은 9월에 개정하여 심리

 

 

세무파동을 막 견뎌낸 판빙빙은 지금 활동재개의 길에서 노력하며 최선을 다하고 있다. 하지만 판빙빙이 최근 또다시 소송에 휘말린 사실이 알려졌고, 전 남친인 리천(이신)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우시 아이메이션 영상문화 유한공사(无锡爱美神影视文化有限公司 무석애미신영시문화유한공사)는 판빙빙이 소유하고 있는 회사로, 중국 매스컴 보도에 따르면 최근 이 회사는 출연 계약분쟁으로 인해 소송에 휘말렸다고 알렸다. 판빙빙 산하의 우시 아이메이션 영상문화 유한공사를 제고한 회사는 바로 러시잉예 유한공사(乐视影业有限公司, LeTV)이며, 회사에 대해 오는 9월 14일 개정하여 심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范冰冰再被告, 被指与李晨有关

판빙빙 또다시 고소당해, 리천(이신)과 관련

 

중국기업 플랫폼 톈옌차(天眼查)의 응용 데이터에 따르면,

최근 판빙빙의 우시 아이메이션 영상문화 유한공사는

개정의 공고를 받았고

고소인은 러시잉예(베이징)유한공사라고 한다.

우시 아이메이션 영상문화 유한공사의 법인이 바로 판빙빙이다.

이 사건은 베이징시 차오양취(北京市朝阳区 북경시 조양구)의

인민법정에서 재판을 시작한다고 한다.

그리고 제고 내용은 판빙빙의 전 남친인 리천이 감독한 영화

空天猎 공천작, 특수부대:스카이 헌터》와 관련이 있다고 했다.

그리고 얼마전 영화에 우정출연 했던

우슈보(吴秀波 오수파) 소속회사의 소송 또한

판빙빙에 대해 고발한 것이었다.

사건의 상세한 상황은 아직 공개죄지 않았지만

앞서 우슈파 소속사측이 판빙빙에 대해 제고한 것은

영화에 출연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예인으로 살아간다는 것은 정말 쉽지 않은 일이다.

더욱이 판빙빙과 같이 일적으로 최고의 정점에 올랐다가

갑자기 바닥으로 떨어지는 연예인들을 보면 더욱

그렇게 느껴진다.

또다시 소송에 휘말린 판빙빙의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이번 고발사건이 하루빨리 평정을 되찾고

그녀의 활동재개의 길에 영향이 미치지 않기를 바라고 있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