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속하여 화제와 열기가 식지 않은 《山河令 산하령

뒤이어 장저한(张哲瀚 장철한)의 새드라마 《复古神探 복고신탐》이 온다

두 남주인공의 활약에 기대

 

 

장저한(장철한)은 드라마 《山河令 산하령》에 출연으로 인해 인기가 크게 일었으며, 또한 곧바로 가장 핫한 연예인이 됐다. 사실 장저한은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배우이며, 특히나 시대극 소재의 드라마에서는 더욱 그 진가를 발휘해 왔다.

이번 드라마 《山河令 산하령》에서 장저한은 "저우쯔슈(周子舒 주자서)"역을 연기했고, 생각지도 못했던 것은 이 캐릭터가 그를 철저하게 히트 시켰다는 것이었다.

 

 

드라마 《复古神探 복고신탐》에서 황웨이핑(黄卫平 황위평) 역의 장저한(张哲瀚 장철한)

 

728x90

 

저우쯔슈(주자서)라는 인물 캐릭터는 매우 간단하여

원작 소설의 이미지와 장저한은 잘 맞아 떨어지고 있다.

어떠한 캐릭터가 성공을 거두느냐의 문제는

배우와 아주 밀접한 관계를 갖고 있다고 해도 무방하다.

장저한은 이 캐릭터에 비춰지는 일면 모두를

아주 완벽하게 보는이들의 눈앞에 펼쳐 놓았으며

이또한 이 작품의 성공 여부에 대한 키 포인트라 하겠다.

장저한의 인기는 지금 현재 핫하게 일어나고 있고

그의 이러한 상황으로 볼때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될 것이다.

 

 

리밍펑(李明峰 이명봉) 역을 연기하는 하오핑(郝平 학평)

 

장저한은 이번 《山河令 산하령》의 열기가 채 가시기도 전에

새로운 작품 《复古神探 복고신탐》을 갖고 다시 찾아온다.

이번 작품은 서스펜스 소재의 작품으로

90허우(90后, 90년대 이후 출생)의 경찰인

남주인공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임무를 수행하던 중 식물인간이 되어

무려 20년의 시간이 지난 뒤 겨우 의식을 되찾게 되고

주변의 낯선 환경에 그는 매우 두려워 한다.

하지만 다행히도 오랜 파트너가 그의 곁에 자리하고 있었다.

파트너와의 동반 아래 두사람은 함께

20년 전의 한 기괴했던 사건을 수사하고 해결한다.

이번 작품은 매우 훌륭한 소재로

드라마 시장에서 또한 상당한 경쟁력이 있으며

특히 두 남주인공의 설정이 매우 눈길을 잡아 끈다.

 

 

자오쯔쥔(赵子君 조자군) 역의 란하이멍(兰海蒙 난해몽)

 

 

장저한은 이번 작품에서 이전의 이미지를 바꾸어

새로운 캐릭터에 도전했다.

이러한 것 때문에 팬들 및 시청자들이 많은 기대를 걸고있다.

이렇게 지금의 상황으로 볼때

이 작품에 대한 호응도는 매우 높다고 말할 수 있다.

새드라마 《复古神探 복고신탐》의 방영일자는

이미 오는 9월로 확정이 됐으며

이 작품이 방영된 이후 장저한의 연기에 대한 평은

더욱 높아지리라 많은 팬들은 믿고있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매우 다정하고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덩룬(邓伦 등륜)과 양쯔(杨紫 양자)

사석에서는 함께 셀카 찍는 등 영원한 절친 관계

 

 

사실 드라마는 배우들에게 인기를 안겨줄 뿐만아니라 또한 많은 커플들도 만들어 낸다. 그들은 뛰어난 연기와 훌륭한 연기의 기본기로 많은 시청자들에게 열심히 하고 노력하는 자신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그들은 또한 수많은 독특한 캐릭터와 자신들만의 배우 기질을 만들어 내며 계속하여 거듭나고 있다. 그리고 더욱 많은 배우들은 자연 그대로의 자신 성격을 드러내기도 한다.

많은 사람들은 덩룬(등륜)과 양쯔(양자) 커플에 대해 생소하지 않을 것이다. 왜냐하면 드라마 《香蜜沉沉烬如霜 향밀침침신여상》에서 그들은 우정의 기초를 마련했으며, 계속하여 절친으로 지금까지 이어오고 있기 때문이다.

 

 

휴식 시간 중 덩룬(邓伦 등륜)과 양쯔(杨紫 양자)

 

728x90

 

이들 두사람 모두 1992년 생으로

나이에서도 이들의 우정과 감정은 바로 알아볼 수 있다.

그렇기에 이들의 우정은 영원할 것이라는 것을

미루어 짐작할 수 있겠다.

시간이 흘러감에 따라 감정은 더욱더 깊어질 것이고

두사람 사이의 관계는 계속하여 업그레이드 될 것이다.

고로 이들 두사람은 삶속에서의

서로에게 가치를 지닌 친구라 하겠다.

 

친구 사이에 점점더 빈번한 소통은 매우 중요하다.

덩룬양쯔는 촬영 중 휴식시간에

곧바로 나란히 앉아 셀카를 찍기 시작했다.

이러한 모습에 많은 네티즌들은

정말 보기좋은 모습이라고 엄지를 치켜 세우며

드라마에서의 커플일 뿐만아니라

개인적인 시간속에서도 좋은 절친이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덩룬(邓伦 등륜)

 

양쯔(杨紫 양자)

 

어떠한 관계인가를 떠나서

서로를 위하고 아껴주는 자신들만의 방식이 있을 것이다.

삶은 우리에게 주어진 하나의 선물이다.

 

 

앞으로 나아가는 길 위에서

자신들에게 적합하고 안정적인 길을 찾을 것이고

그리고 슬기롭고 총명한 사람으로 거듭날 것이다.

이러한 삶이야 말로 자기 자신들에게

힘과 에너지를 가져다 주는 동력이라 말할 수 있다.

양쯔덩룬의 우정은

드라마 《香蜜沉沉烬如霜 향밀침침신여상》에서 시작됐고

일반적인 삶 속에서도 이어지고 있다.

이러한 것으로 볼때 이들 두사람은 네티즌들이 원하는

연인으로써의 커플이 아니라 하더라도

이들 두사람의 다정한 관계는 쭈~욱 이어질 것이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