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한령, 限韩令"이 해제됐다?

6년만에 한국영화 《오! 문희, 哦!文姬》중국 내지에서 상영

장한(张翰) 또한 움직임 포착 돼

 

 

"한한령, 限韩令"이란 말을 하자면 모두가 익숙하게 들어와던 말로, 중국에서 "한한령, 限韩令"이 정식으로 실시된 것은 2016년 부터이다.

비록 이 "한한령, 限韩令"의 존재에 대해 인정하는 이들은 없다고 하지만, 실제적으로 수많은 한국의 연예인들이 중국에서 활동하는 것이 확실하게 금지되었고, 한국의 영화와 드라마 또한 중국 내지에서 방영과 상영이 금지되어 있었다.

 

 

 

728x90

 

"한한령, 限韩令"이 끊임없이 업그레이드 되면서

여행 쪽으로도 그 불똥이 튀며 매우 엄격한 제한을 받았다.

이 일은 당시 많은 중국인들 입장에서 말하자면

매우 시원하게 속이 풀리는 것이었다.

왜냐하면 당시 한국의 많은 스타들이 중국으로 활동영역을 넓혔고

그 이후 중국에서 많은 돈을 벌어 들였지만

한국으로 되돌아간 이후 중국의 호의에 대해

조금도 생각하지 않는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예를들어 장나라는 그 중 대표적인 인물로

심지어 그녀는 한국의 프로그램에서

"돈이 떨어지면 중국으로 간다"라는 말을 공공연히 했다.

또한 많은 한류스타들이 중국 연예계를 어지럽게 만들면서

많은 스타들과 팬들은 이른바 "한류, 韩流" 혹은

"한국 스타일, 韩范"을 추구하기 위해

남자 연예인들에게 짙은 화장을 강요하기도 했다.

 

 

 

어떠한 관점으로 보아도 당시 그러한 행동들은

받아들이기 어려운 상황이었다고 말할 수 있다.

그래서 "한한령, 限韩令"이 실시된 이후

중국의 많은 사람들은 매우 옳은 일을 한것이라 여겼다.

그리고 시간이 변화함에 따라

이른바 "小鲜肉, 베이글남"스타들이 천천히 변하기 시작했고

이러한 것에 대해 혹자는 긍정적인 정신으로

올바른 행동을 하기 시작했다고 말하기도 했다.

 

 

 

역시 남자는 남자답게 보여져야 한다는 것으로

화장을 진하게 하고 무대에 오르 내리는 것이

정말로 "韩范, 한국 스타일" 일까라며 의문을 보였다.

"한한령, 限韩令"이 실시된 이후

중국의 상관 부서에서는 다시 한번

불량연예인을 철저하게 정비하기 시작했고

동시에 기형적인 예쁜 스타일의 남성스타들을 비평하며

예능프로그램과 완후이(晚会 만회)에서

"去流量化, 탈유량화"를 달성했다.

 

 

 

다양한 정책의 실행으로 일부 젊은 연예인들 또한

마침내 많은 변화를 가져왔다.

그리고 차이쉬쿤(蔡徐坤 채서곤)과 루한(鹿晗, Luhan)과 같이

이전 "韩范, 한국 스타일"이 매우 진했던 남성스타들 역시

최근 많이 안정을 되찾았으며

최근엔 새로운 소식이 들려오지 않는 것으로 볼때

중국의 이러한 정책 효과가 매우 강렬하다는 것을 알수있다.

 

 

 

그리고 12월 5일 소식에서

한국영화 《오! 문희/중국제목-哦!文姬》가

중국 내지 영화관에서 상영된다는 소식은

많은 중국의 네티즌들에게 화제로 떠올랐다.

당초 "한한령, 限韩令"에서 이러한 장르의

드라마나 영화가 중국내지에서 금지되어 있었다는 것은 분명하다.

그렇다면 지금 이 "한한령, 限韩令"이

이미 해제되었다는 것일까?

 

 

 

 

뿐만아니라 이 외에도 한국의 연예인 이동욱

중국판 잡지 《GQ》 12월호에 실렸다.

6년만에 한국영화가 중국 내지에서 상영된다는 소식은

"한한령, 限韩令"이 이미 유명무실해졌다는 것으로 보여지며

관련 제한이 실제로 해제된 것으로 여겨진다.

 

 

 

이 외에 인터넷에 전해진 소식으로는

오! 문희, 哦!文姬》가 중국 내지에서 상영되는 것 이외에

중국 연예인 장한(张翰) 또한 움직임이 포착됐다.

이전 장한과 한국 연예인 주연의 드라마 몇편 또한

이미 방영 준비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진 것이다.

이러한 의미있는 소식들은 정말이지 팬들에게 있어

놀라움과 기쁨을 안겨주는 일이라 하겠다.

 

 

 

 

하지만 중국인들의 입장에선

"한한령, 限韩令"이 해제되던 해제되지 않던의 문제가 아니며

또한 우호적인 교류를 막는것도 아니고

악영향을 끼치는 나쁜 문화가 유입되어

중국의 젊은이들이 영향을 받지 않도록 하는것이

그 목적이라고 생각하고 있다.

어쩌면 "한한령, 限韩令"이 바로 이러한 의도로

실행되었을 지도 모르겠다.

어찌됐든 한국의 연예인들에게 있어

더 많은 활동을 기대할 수 있게되어 좋은 소식이라 할수 있겠다.

연예계 뿐만아니라 여행도 하루빨리 정상화되어

좋은 만남들이 이어지기를 바래본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风起洛阳 풍기낙양》의 주인공은 도대체 누구일까?

황쉔(黄轩 황헌)? 왕이보(王一博 왕일박)? 송치엔(宋茜, 빅토리아)?

제작사 측의 공식적인 의미는 뚜렷하다

 

 

드라마 《风起洛阳 풍기낙양》이 방송을 시작한 이후, 요 며칠 한 시청자는 "《风起洛阳 풍기낙양》의 주인공은 도대체 누구인가?"라는 질문을 던졌고, 이는 많은 네티즌들 사이에서 큰 화제로 떠올랐다. 그리고 "진짜 주인공"을 찾아내기 시작했다.

드라마 《风起洛阳 풍기낙양》은 쎼저(谢泽 사택) 연출로, 무주(武周, 중국 당나라의 측천무후가 690년에 세워 705년까지 지속된 왕조)시기에 출신이 서로다른 사람들이 낙양(洛阳)의 미해결 사건을 조사하며 발생하는 일련의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

 

 

 

728x90

 

그렇다면 주인공은 과연 누구일까?

황쉔, 왕이보, 그리고 송치엔을 놓고 논쟁

 

그 중 표현에 따라 네티즌들의 의견 또한 분분하다.

황쉔의 팬들은 황쉔의 연기를 잘하고

출연 분량 또한 많다고 생각하고 있다.

이것은 왕이보와 그의 팬들을 배려하기 위해

홍보하는 것으로

실은 왕이보의 연기에서 조금은 안면마비가 된것 처럼

너무 무뚝뚝해 보이고

배역에 몰입하고 있지 않은것 처럼 보여진다고 말했다.

 

 

 

그리고 왕이보이 팬들은 《风起洛阳 풍기낙양》의

이야기 핵심은 바로 바이리홍이(百里弘毅 백리홍의,

왕이보 분)를 둘러싸고 전개되고 있으며

바이리홍이의 분량 조절이 깊어지면서

마음속에서 일어나는 일련의 변화는

그가 성장하면서 겪는 심경의 변화를

이야기하고 있다고 여기고 있다.

 

 

 

 

이 부분에서 송치엔을 생각해 봐야 한다.

하지만 송치엔은 무고한 제 3자에 속한다.

이렇게 이들 세명을 놓고 다투고 있는 사이

한 네티즌은 "주인공인 누구냐고?

당연히 주인공은 바로 낙양(洛阳)이다!"라고 했고

어쩌면 이 말이 더욱 의미가 있는것 같다.

 

 

 

그리고 《风起洛阳 풍기낙양》의 공식 웨이보에 올린 글을 보면

공식적인 의미를 뚜렷하게 알아차릴 수 있다.

공식적으로 밝힌바에 따르면

황쉔, 왕이보, 송치엔 등 세명 모두 주연이라는 것으로

누구는 주연이고 누구는 조연이라는 의문에 대해

명확하게 밝히고 있다.

그리고 이어 이들 세명 모두 주연으로

우열을 가리는 것에 대해 우려를 표명하며

단지 누군가가 실검에 올리기 위해 비바람을 일으킨 것 뿐이기에

각각의 팬들 모두 냉정을 되찾기를 바란다고 했다.

 

 

风起洛阳 풍기낙양》이 방송을 시작한 이래

그 열기는 점점 더 고공행진을 하고 있으며

네티즌들의 호평 또한 계속해서 이어지고 있다.

그리고 카메라의 배경 또한 고대도시 낙양(洛阳)의

모습을 자세하게 묘사하고 있다.

앞으로 전개될 《风起洛阳 풍기낙양》을 조용히 기다려 보면

분명 모든 것이 확실하게 드러내질 것이다.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더욱 기대하며

황쉔, 왕이보, 송치엔의 더욱 많은 활약을 기대한다.

 

 

* 이와 관련된 또다른 이야기를 찾아보세요.

바로가기 ☞ 드라마 《风起洛阳 풍기낙양》 OST, 왕수롱(汪苏泷 왕소롱)의 《无关 무관》 MV보기 및 mp3

 

드라마 《风起洛阳 풍기낙양》 OST, 왕수롱(왕소롱)이 부른 삽입곡 《无关 무관》

드라마 "풍기낙양" OST, 왕수롱의 "무관"

jeglee9318.blogspot.com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