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猎罪图鉴 엽죄도감》으로

핫이슈 관심배우로 떠오른 탄젠츠(檀健次 단건차)

네티즌 이전 그의 여성분장 모습 찾아내 공개

 

 

탄젠츠(단건차) 주연의 드라마 《猎罪图鉴 엽죄도감》이 지난 3월 6일 방송을 시작했으며, 드라마는 방송 첫주에 시청률과 호평을 두배로 끌어 올리며 만족스런 결과를 얻어냈다.

드라마 《猎罪图鉴 엽죄도감》은 씽지엔쥔(邢键钧 형거균) 연출로, 탄젠츠(檀健次 단건차)와 장바이쟈(张柏嘉 장백가) 주연, 친하루(秦海璐 진해로)와 팡쯔빈(房子斌 방자빈) 특별출연, 진스지아(金世佳 김세가) 특별주연의 단막 탐정드라마이다. 드라마는 먼지 쌓인 오래된 사건에 한이 맺힌 모방 초상화 작가 션이(沈翊 심익, 탄젠츠 분)와 형사대장 두청(杜城 두성, 진스지아 분) 두사람이 우연한 기회에 파트너가 되어 손을 잡고 여러 건의 기이한 사건을 수사하며, 수수께끼의 진상을 함께 추적하는 이야기를 펼쳐간다.

 

 

탄젠츠(檀健次 단건차)

 

728x90

 

猎罪图鉴 엽죄도감》에서 탄젠츠

모방 초상화가 션이(沈翊) 역을 맡아 연기했다.

이 탐정드라마는 모방 초상화가 션이(沈翊)의

직업에 초점을 맞춰 그와 형사대장 두사람이 함께

사건을 해결하고 진실을 추적한다.

 

 

猎罪图鉴 엽죄도감, Under the Skin

모방 초상화가 션이(沈翊) 역의 탄젠츠(檀健次 단건차)와

형사대장 두청(杜城) 역의 진스지아(金世佳 김세가)

 

 

드라마가 시작되고 많은 시청자들은 드라마에 푹 빠져 지냈다.

드라마는 또한 여러차례 실검 순위에 오르며

극 중 남주인공 션이(沈翊)에 대해 관심과 토론을 이어갔다.

그리고 탄젠츠는 극 중에서 션이(沈翊)의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해 내며 자연스런 연기를 보였다.

그의 연기는 많은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으며

시청자들 또한 그의 연기로 인해

모방 초상화가라는 직업에 대해 이해하게 됐다.

 

 

 

 

극 중 션이(沈翊)는 냉정하고 치밀하며

그의 회화 경험과 그의 섬세한 마음으로

목격자의 입으로 묘사된 용의자를 완벽하게 그려냈다.

극 중 그의 초상화 하나하나는 예술품과도 같아

선 하나하나가 예술성을 지니고 있었다.

그 또한 형사대장을 도우며 명탐정이 되어갔다.

 

 

 

 

드라마에서 탄젠츠의 연기는 모든이들에게 극찬을 받았다.

이는 또한 그의 인기가 폭발한 첫번째 드라마이기도 하다.

이전 탄젠츠는 또한 많은 작품에 출연하여 왔지만

모두 좋은 반응을 이끌어 내지 못했었다.

당시 그 또한 남주인공을 맡아할 기회가 없었지만

현재 그는 그 기회를 움켜 잡았다.

그는 숨어있던 재능을 발휘하여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받는

승자가 된 것이다.

 

 

 

 

많은 사람들은 《披荆斩棘的哥哥 피형참극적가가》에서의

탄젠츠로 기억하고 알고있을 것이다.

당시 탄젠츠는 그의 능력과 재능으로 팀장을 맡아했고

공연하는 무대에서 또한 보는 이들에게 멋진 무대를 선사했다.

하지만 사실 탄젠츠는 이전 이미 여러햇 동안

노래와 댄스의 경험을 갖고있다.

데뷔한지 이미 여러해가 흘렀지만

그는 초심을 잃지 않고 더 높은 곳을 향하여

자신을 연마하고 있는 것이다.

 

 

 

 

현재 탄젠츠는 《猎罪图鉴 엽죄도감》으로

다시한번 상승세를 타고있으며

그의 이름 또한 여러차례 실검 순위를 장식했고

나아가 그를 좋아하는 네티즌들은

이전 그가 여장을 한 놀라운 사진들을

인터넷에서 찾아내 공개했다.

이전 그의 사진을 본 많은 네티즌들은 그가 지금의

션이(沈翊)라는게 믿을 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공개된 사진에서 탄젠츠는 팀과 함께

夜来香 야래향》 공연을 펼쳤고

거기에서 탄젠츠는 여성 캐릭터를 맡아하며

눈살을 찌푸리고 웃음을 보내는 모든 연기에서

아름다움의 극치를 보였다.

복고풍의 파마머리, 청아한 치파오(旗袍) 등 모두

탄젠츠에게 조금도 이질감을 보이지 않았고

춤추는 자태는 모든 이들에게 놀라움을 안겨줬다.

 

 

夜来香 야래향》에서의 탄젠츠(檀健次 단건차)

 

 

그리고 탄젠츠의 징쥐(京剧 경극) 분장은

여장 분장보다 더욱 놀라운 감동을 안겨줬다.

탄젠츠가 징쥐(京剧)에서 캐릭터를 연기할때

분명 많은 노력과 공을 들였을 것이다.

징쥐(京剧) 무대에서 그의 눈빛은

이야기로 가득차 있는 것으로 보였으며

그의 연기 또한 보는이들 모두에게 감동을 안겨줬다.

 

 

징쥐(京剧 경극) 무대에서의 탄젠츠(檀健次 단건차)

 

 

많은 탄젠츠의 팬들 모두 그의 지금 모습에

기뻐할 것이라 생각한다.

연예계에서 오랫동안 잠잠했던 그가

드디어 침묵을 깨고 대중앞에 당당하게 모습을 드러냈다.

탄젠츠의 앞날에 밝은 빛만 가득하길 바란다.

 

 

* 탄젠츠(檀健次 단건차)의 또다른 이야기를 찾아 보세요.

바로가기 ☞ 탄젠츠(단건차)가 부른 드라마 《猎罪图鉴 엽죄도감》 동명 주제곡 MV보기 및 mp3

 

탄젠츠(단건차)가 부른 드라마 《猎罪图鉴 엽죄도감》 동명 주제곡 MV보기 및 mp3

탄젠츠(檀健次 단건차)의 《猎罪图鉴 엽죄도감》 MV보기 및 mp3 드라마 《猎罪图鉴 엽죄도감》 동명 주제...

blog.naver.com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드라마 《他从火光中走来 타종화광중주래》에서

두번째로 함께 하는

디리러바(迪丽热巴, Dilraba)와 황징위(黄景瑜 황경유)

네티즌 "审美疲劳了, 아름다움에 싫증난다"

 

 

최근 네티즌들은 드라마 등록표에서 인터넷작가 얼동투즈(耳东兔子 이동토자)의 《他从火光中走来 타종화광중주래》를 발견했고, 총 40회 분량으로 곧 크랭크인에 들어간다는 것을 알게됐다. 이 소설은 또한 당시 인기소설로 많은 소설광들 모두가 읽었다.

주요 내용을 살펴보면, 남녀 주인공의 캐릭터 모두 매우 친근감있고 또한 감성적이어서 드라마로 제작됐을때 분명 많은 팬들을 매료 시킬 수 있을 것이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 他从火光中走来[tā cóng huǒguāng zhōng zǒulái]-타종화광중주래

불꽃 속에서 걸어 온 그대

* 审美疲劳[shěnměipíláo]-심미피로

미적피로. 싫증, 질린 느낌, 지긋지긋한 느낌.

 

 

他从火光中走来 타종화광중미래

作者 : 耳东兔子 얼동투즈

 

728x90

 

원작에서는 16살의 난추(南初 남초)의 집에 불이 나

희망을 포기하고 있을때

제복을 입은 남자가 불꽃을 뚫고

그녀의 곁으로 오는 내용을 담고있다.

여러해가 지난 이후 그녀는 여성스타가 되어

불꽃속의 그를 기다린다.

 

이러한 스토리는 사실 드믈지 않게 봐왔던 것으로

你是我的城池营垒 니시아적성지영루》에서

남주인공과 여주인공이 처음 만나게 되고

마찮가지로 위험속에서 여주인공을 구해낸다.

이 드라마는 당시 방영이 됐을때 많은 화제를 일으켰다.

왜냐하면 의사와 소방관의 결합은

매우 스토리감을 갖고 있었기 때문이다.

 

他从火光中走来 타종화광중주래》 원작에서 여주인공은

눈부시게 아름다운 여성스타로

이러한 인물 컨셉은 《你是我的荣耀 니시아적영요》에서

차오징징(乔晶晶 교정정, 디리러바 분)을 떠오르게 하며

디리러바의 이미지는 여전히 이러한 캐릭터에

매우 잘 어울린다는 생각이 들게한다.

실제적으로 그녀의 외모는

매우 아름다운 여성스타의 비주얼에 속하고 있으며

많은 사람들과 함께 있을 때 역시 눈에 띄어

한눈에 봐도 평범한 보통사람은 아니기 때문이다.

 

 

 

 

他从火光中走来 타종화광중주래》의 제작진들은

극비리에 운영되고 있어

구체적인 제작진은 아직 정확하게 드러나지 않고 있다.

하지만 《他从火光中走来 타종화광중주래》의 공식 홈페이지에

출연배우 명단을 업데이트했고

명단을 보면 황징위(황경유)와 디리러바(Dilraba)가

투톱으로 출연한다는 것을 알수 있다.

 

 

 

 

황징위디리러바 이들 두사람은

이전 《幸福,触手可及 행복, 촉수가급》에서 함께 했으며

비록 이 드라마가 평범한 멜로물이었다고는 하지만

이들 두사람의 비주얼은 정말 서로 잘 어울렸다.

그래서 이들이 함께 있으면 불꽃이 튀는 것은

어쩌면 불가피해 보였다.

그리고 스토리는 매우 일반적이었다고는 하지만

두사람 서로의 감정연기는 매우 볼만했다.

 

 

 

 

황징위는 비교적 터프가이적인 외모를 갖추고 있어

소설 《他从火光中走来 타종화광중주래》에서의

제복을 입은 소방관 린루샤오(林陆骁 임육효)와 잘 어울려

이러한 캐릭터에 출연한다는 것은

그에게 있어 매우 손쉽게 연기해 낼 수 있을 것이다.

그리고 디리러바황징위는 외모적으로 매우 잘 어울리며

이번 작품 속에서 역시 가장 적합한 캐스팅이라 하겠다.

이들 얼굴만 한자리에서 보는 것 만으로도

많은 시청자들은 만족감을 느낄 것이다.

 

 

 

 

하지만 또다른 네티즌들은

이들 두사람을 너무 많이 봐왔기에

이제는 싫증이 나고 피로감이 느껴진다(审美疲劳)고 했다.

 

 

그리고 이들 두사람 모두

이러한 장르의 캐릭터를 많이 해왔기 때문에

뭔가 파격적인 느낌이 전혀 없다.

더욱이 이들 두사람의 팬들이 서로 싸우고 있어

드라마 《他从火光中走来 타종화광중주래》가 방송되면

팬들간에 치열한 전투가 벌어지는 것은

어쩌면 필연적일지도 모른다.

하지만 지금까지 알려진 것은

인터넷 상에서의 캐스팅일 뿐이기 때문에

최종적으로 누가 캐스팅 될지에 대해서는 아직

정확하게 알 수 없다.

 

황징위디리러바의 재 합작에 기대가 되나요?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