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리쿤(王丽坤 왕려곤)과 바이빙(白冰 백빙)

아름다움엔 각자만의 특색을 갖고있다

남들보다 뛰어난 미모엔 두려움이 있을 수 없다

 

 

왕리쿤(왕려곤)과 바이빙(백빙) 모두 중국 연예계에서 80후(80后) 절세미녀들이다. 그녀들 사이에서의 아름다움은 자신들만의 특색을 갖고있으며, 남들보다 아름답다는 자부심을 갖고있다. 만약 왕리쿤이 산골짜기 깊숙히 숨겨져 있는 국화라고 한다면, 속되지 않은 청순함과 단아한 정취가 있어 속세에 물들지 않은 깨끗한 느낌으로 다가온다.

그곳에 서있는 순간, 옥처럼 부드러운 얼굴에 띠는 옅은 미소는 특히나 아름다운 색채를 드러내고, 대갓집 규수의 온화함을 느낄 수 있다. 그녀의 웃는 모습은 매우 아름답다. 그것은 봄바람이 얼굴을 스치는 따스한 햇살과 같아 보는이들의 마음을 단번에 사로 잡는다.

 

 

 

 

728x90

 

바이빙의 아름다움은 매혹적이고

다채로운 자태에 있다.

어떠한 메이크업 없이도 모두를 놀라게 해줄 수 있으며

세련된 용모와 부드럽고 아름다운 몸매는

마치 한 폭의 특별한 그림과도 같다.

마치 꽃봉오리가 이제 막 터지려 하는 장미꽃 처럼

아름다움을 물씬 풍기고 있어

보는이들의 마음을 한순간에 설레이게 하고

그녀의 눈웃음은 그녀만의 매력을 한층 더

더해주고 있다.

 

 

 

 

만약 그녀들을 비교하여 본다면

아름다운 모습에 눈이 부시다.

그리고 모두 너무나 아름다워 둥 중 하나를 고르기란

정말 쉽지않은 일이다.

 

바이빙이 블랙에 붉은색으로 수놓은

원피스를 입고 있는 모습은

부끄러워 하고 있는 어여뿐 흑장미와 같아 보이며

이러한 아름다운 모습을 어떻게 표현해야 하는지

정말 말문이 막혀버린다.

 

 

그리고 왕리쿤이 앉아있는 모습에서

너무 고운 자태는 사람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차분하고 침착한 모습은 마치

아름다움을 숨기고 드러내지 않는 한송이 흰국화 처럼

우아한 품격이 드러나 보이며

마음에 잔잔한 물결을 불러 일으키게 해준다.

 

정말 선택하기 어렵다.

대등하지 않으며 서로가 절반씩 나누어 갖고있다.

어쩌면 이것이야 말로 진실한 모습일 것이다.

유일하지 않고 단지 대등하게 보여질 뿐이다.

 

 

 

사실 개인적으로 볼때 왕리쿤

청순하고 사랑스럽다.

중국 연예계 내에서

류이페이(刘亦菲 유역비)를 제외하고 비교할 수 없는

그녀의 단아함은 국화와도 같으며

그 우아한 아름다움은 사람들의 마음을

충분히 잡아들일만 하다 하겠다.

 

 

그리고 아름답고 사랑스런 자태의 바이빙

그녀와 필적하는 사람이 셀수 없이 많아

여러번 보다보면 놀라운 아름다움을

자연스럽게 받아들이게 된다.

 

전체적으로 다시 말하자면 그녀들은 여전히

너무나 아름답다.

선천적으로 태고난 미모는 버릴래야 버려지지 않는다.

소수의 우위를 차지하고 있는 몇명 만이

진정한 아름다움으로 사람들의 마음속에

새겨질 것이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마른 몸"이 미(美)의 대명사가 아니라는 것을

성공적으로 증명한 우진옌(吴谨言 오근언)

살찐 그녀, 기질 또한 눈에 띄게 업그레이드 돼

 

 

지금은 "마른 몸"이 미(美)의 기준으로 삼는 개념이 지배하는 시대이다. 그래서 수많은 여성들은 살을 빼기 위해서 조금은 극단적인 방법을 동원하기도 한다. 지금 중국에서는 "몸무게가 100근(50킬로그램)이 넘지 않는다"라는 말이 성행하면서 날씬하지 못한 많은 여성들은 이 시대에 버림받았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이 있다. 그러나 마른 몸이어야 더 보기좋은 것이 아니라, 너무 말라서 보기 좋지 않은 것이 사실이다.

 

몇년 전 큰 화제를 모았던 드라마 《延禧攻略 연희공략》에서의 여주인공 우진옌(오근언)은 자신만의 독특한 스타일과 확실하고 모진 연기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는데 성공하며, 많은 인지도와 함께 수많은 팬들을 모았다.

 

 

 

728x90

 

그녀의 연기에서는 깜찍하고 영리하며

뚜렷한 윤곽을 드러냈다.

하지만 너무 말라 많은 의상들 모두가 그 맛을 살려내지 못했다.

지나치게 말랐던 우진옌

세련되고 뚜렷한 이목구비를 갖추고 있음에도

그녀의 각진 느낌은 감출 수 없었다.

너무 말랐기 때문으로 시청자들은 늘 그녀에게

머리 큰 인형이 생각난다며 의상을 입었을때

그녀의 기질이 잘 드러나지 않는다고 말해왔다.

이렇게 많은 사람들은 우진옌이 다시 살이 찐다면

더 좋을 것이라 여기고 있다.

 

우진옌은 사실 《延禧攻略 연희공략》 출연하기 이전

이미 배우로 활동하고 있었다.

다만 그녀의 출연 분량이 비교적 적고

출연했던 드라마의 시청률 또한 신통치 않아

그녀는 어정쩡한 처지에 놓여 있었고

그렇기 때문에 인기 또한 얻지를 못했다.

 

 

 

延禧攻略 연희공략》이 화제 속에 방영됨에 이르러서야

사람들은 비로소 그녀의 연기를 볼수 있었던 셈이다.

그녀가 연기했던 캐릭터 웨이잉뤄(魏璎珞 위영락)은

말솜씨가 뛰어나고 총명하고 지혜로운 인물이었다.

그리고 한번도 억울함을 당한적이 없고

한번도 굴복한 적이 없었다.

 

우진옌은 자신이 두각을 나타냄으로 인하여

그녀는 일적으로 점점 더 자리를 잡아가기 시작했고

예능프로그램과 오락 프로그램에서 러브콜이 계속됐다.

이렇게 우진옌은 브라운관에서 스타로 떠올랐다.

하지만 그녀의 외모에 대한 평들이 뒤따라왔다.

프로그램에서 그녀는 자신의 캐릭터에 의지하지 않고

더욱 진실하고 명랑한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그녀는 확실하게 말랐다고 말할 수 있다.

이러한 마름의 정도는 이미 아름다움을 벗어난 모습으로

일종의 약소한 느낌이 더 강하게 다가왔다.

이에 많은 시청자들은 우진옌에게

"다시는 다이어트 하지 마세요, 그리고 많이 드세요"라며

그녀에게 말을 전했다.

 

 

 

많은 스타들은 화면에 더욱 아름다워 보이기 위해

다이어트에 힘쓰고

카메라 앞에서 더욱 빛을 발할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인다.

하지만 우진옌에 대해 말하자면

매번 화면에 모습을 보일때마다의 급선무는

살을 찌우는 것이다.

매번 중요한 스케줄이 있을때마다 우진옌

가장 힘들었던 일은 바로 열심히 먹고 트레이닝하는 것으로

제발 살이 쪘으면 좋겠다는 심정으로 임했다.

 

 

우진옌의 이전 사진을 되돌아 보면

몸매가 지나치게 수척해 라인이 없었으며

그녀의 훌쭉한 몸매는 화려한 스타일링을

소화해 내지 못했다.

엄격한 네티즌들은 끊임없이 그녀를 비난했고

외모에 대한 평가에 비판을 멈추지 않았다.

이러한 반응에 그녀는 점점 자신감을 잃었고

자신은 사람들에게 실망감을 안겨주고 있다고 여겼다.

 

 

 

하지만 그녀의 사전에 포기란 단어는 없었다.

그녀는 몸과 마음을 단련하기로 결심했고

건강한 방식을 이용하여 근육을 키우기 시작했다.

이렇게 우진옌은 근육키우기의 여정을

정식으로 시작했다.

그녀는 코치를 찾아 도움을 받기 시작했고

트레이닝 시간에는 정말 진지하게 임했다.

고강도의 트레이닝과 오랜시간 끊임없이 계속하여

그녀의 몸에는 큰 변화가 생겨났다.

공을 들이고 노력을 기울인다면

쇠 절구공이도 갈아서 바늘을 만들 수 있는 것이다.

 

최근 모습을 드러낸 그녀의 모습은

많은 변화와 함께 크게 달라진 모습을 보였다.

근육 키우기에 성공한 그녀가 모습을 보이자 마자

사방의 사람들에게 놀라움을 안겨줬다.

워낙 바탕이 좋았던 그녀가

전문적인 근육키우기 트레이닝을 받은 이후의 변화이다.

 

 

그리고 그녀의 기질 또한 뚜렷하게 업그레이드 됐다.

그녀는 이제 자신있게 가슴을 펴고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인 미소를 활짝 짓고있다.

누가봐도 아름다운 그녀 우진옌,

정말 아름답다는 말이 그녀와 잘 어울린다.

 

"마른 몸"이 아름다움의 유일한 기준은 절대 아니다.

균형잡힌 몸매가 절대적인 기준인 것이다.

자신에게 맞는 트레이닝을 통하여

자신을 아름답게 가꾸어 가는 것,

건강한 아름다움이야 말로 진정한 아름다움이라 하겠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