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우슈전(邱淑贞 구숙정)의 20살 딸 션위에(沈月 심월)

최근 근황 공개

WWD Korea ART GALA DINNER에 참석

엄마에게 절대 지지 않는 미모에 홍콩 매스컴 극찬

 

 

홍콩의 섹시 여신 치우슈전(구숙정)은 연예계를 떠난지 이미 여러해가 지났지만, 그녀의 딸 션위에(심월, Ayla)는 엄마의 좋은 유전자를 물려받아 "가장 아름다운 스타 2세"로 불리며 점점 활동을 넓혀가고 있다. 그녀의 나이는 이미 스무살이 됐고, 아름다운 비주얼은 엄마 치우슈전에 비해 전혀 뒤지지 않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션위에는 최근 잡지 WWD Korea에서 거행한 패션 행사에 참석하기위해 한국으로 날아갔고, 행사가 열린 장소는 매우 화려했다. 션위에는 순백의 드레스로 우아한 기질을 한껏 드러냈으며, 여러겹의 드레스 디자인과 일자의 옷깃으로 그녀의 자랑스런 위엄을 드러냈다. 그녀의 가슴라인은 보는 이들의 눈길을 사로 잡았고, 그러한 그녀의 모습에 홍콩의 매스컴은 "치우슈전의 진수를 전수 받았다"라며 극찬했다.

 

 

엄마 치우슈전(邱淑贞 구숙정)과

20살 딸 션위에(沈月 심월, Ayla)

 

 

WWD Korea ART GALA DINNER에 참석한

션위에(沈月 심월, Ayla)

 

728x90

 

션위에는 9월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업로드 하며

"在WWD Korea举办的钻石之夜度过一段愉快的时光,

谢谢最佳荣誉贵宾郑志刚邀请我

WWD Korea에서 개최한 다이아몬드의 밤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저를 초대해 주신

최고 영예의 귀빈 정지강(郑志刚, Adrian)님에게

감사 드립니다"라고 글을 올렸다.

 

 

정지강(郑志刚, Adrian)과 션위에(Ayla)

 

 

 

 

이 외에 션위에는 또한 유진과 함께 사진을 찍었고

함께한 사진에서 유진 또한 매우 아름답지만

그녀의 키가 160센티미터에 불과해

션위에 옆에 서있는 모습에서

기세면에서 션위에에게 뒤진 듯한 모습을 보였다.

 

 

 

 

션위에는 일찍이 한국에 수개월을 머물렀고

당시 한국의 매스컴에서는 그녀를

새로운 이름 Ayla로 부르기도 했다.

외부에서는 션위에

이미 한국의 매니지먼트 회사와 계약을 마쳤으며

예명 Ayla로 한국에서 정식 데뷔할 것이라 전해 졌지만

그녀는 이를 부인했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국에서 데뷔 부인한

치우슈전(邱淑贞 구숙정)의 큰 딸 션위에(沈月 심월, Ayla)

"부모님의 귀염둥이가 되어 시간을 즐길 것"

 

 

얼마 전 치우슈전(구숙정)의 큰 딸 션위에(심월)는 패션쇼에 참가하기 위해 한국에 왔고, 한국의 연예인들과 찍은 사진 여러장을 공유했었다. 이에따라 메스컴에서는 션위에가 머지않아 한국에서 데뷔를 할것이라는 의혹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고 보도했고, 더 나아가 한국의 매니지먼트회사와 이미 계약했다며 새로운 예명 "Ayla"로 하기로 했다고 알렸다.

이러한 소식이 알려진 이후 수많은 네티즌들은 축하의 메시지를 건네며, 앞으로 션위에의 다음 행보가 기다려 지며 또한 기대 된다고 했다. 하지만 이러한 소식은 션위에 본인의 동의를 받아 보도된 것이 아니었다.

 

 

 

728x90

 

5월 11일 홍콩 매스컴의 보도에 의하면

션위에는 이미 한국에서의 일정을 마쳤으며

지금 홍콩에 있다고 한다.

그리고 얼마전 한국에서 데뷔한다는 소문에 대해

그녀는 인터뷰에서 그녀 자신은 데뷔할 생각을

갖고있지 않다라고 밝혔다고 했다.

 

 

 

그리고 이후의 생활은 학업과 모델위주로 활동한다며

"저에게 있어 처음부터 무대로의 등장은 아닙니다.

저는 또한 연습생이 될 준비가 되어있지 않고

저는 열심히 공부하고, 모델을 하며, 글을 쓰는 등등

다양한 삶들을 받아 들이는 것입니다.

그리고 틈틈히 그림도 그리고 요리를 배우려 합니다.

지금은 엄마아빠의 귀염둥이로

그리고 션르(沈日 심일), 션싱(沈星 심성)의 언니로

소중한 시간을 즐기며

여러분들과 계속하여 생활속에서 작은 것들을

함께 나누기를 희망합니다."고 말했다.

 

 

 

 

그녀의 이와같은 말속에서 션위에는 데뷔하여

스타의 길을 가는 것에 대해 생각하지 않았고

현재 그녀는 학업과 모델 일에만 전념하고 싶다는 것을

어렵지 않게 알 수 있다.

 

알려진 바로 션위에는 코로나19로 인하여

휴학한 시간이 이미 오래 됐으며

해외쪽에서의 코로나19의 정책이 완화됨에 따라

션위에 역시 얼마 지나지 않아 학교로 돌아가

학업을 이어갈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하고 있다고 한다.

 

 

 

 

모델로서의 일에 대해 말하자면

자신이 좋아하는 일이라는 것 이외에

아빠 션쟈웨이(沈嘉伟 심가위) 회사의

필요 때문이기도 하다고 한다.

만약 앞으로 패션제국(时装帝国)을 이어받지 못한다면

그녀는 학업에 중심을 두고 생활해야 한다.

 

 

 

사실 한국 매스컴에서 보도한 이 일에 대해

많은 네티즌들은 보기에 허점이 많다고 지적했다.

첫째로 시장상황이다.

현재 한국 연예계는 여러 어둠속에 빠져있으며

많은 연예인들은 스트레스를 견디지 못해

최후의 선택을 하고 만다는 것이다.

 

 

 

 

연습생이란 말은 비록 하나의 매우 좋은 "단어"라고는 하나

진실하게 상황을 들여다 보면 많은 비참함과

고통스러움이 존재하고 있다.

그리고 오랜시간 동안의 고된 훈련을 받아야 하고

그리고 "착취"를 당하기도 하는게 사실이다.

 

 

스타 2세인 션위에 또한 이러한 것에 대해

너무나 잘알고 있을 것이다.

그녀 주위의 자원으로 보아 연습생이 될 수도 없고

또한 밑바닦에서부터 시작할 수도 없다.

이에따라 현재 알려진 그녀가 한국에서 데뷔한다는 소식은

순전히 노이즈 마케팅 차원이라는 분석이 우세하다.

 

 

 

 

더군다나 아빠 션쟈웨이의 그녀에 대한 기대도 있다.

 

션쟈웨이치우슈전이 결혼한 이후

세명의 딸을 낳아 길렀다.

그 중 션위에의 기대가 가장 크다고 할 수 있으며

앞으로 패션제국(时装帝国)을 그녀의 손에 쥐는

"미션"을 갖고 있는데

션위에 그녀가 연예계 데뷔로의 선택은 쉽지만은

않아 보여진다.

 

 

 

지금 션위에의 명성과 지위가 높지 않다고는 하나

젊은이들 중에서는 보통이 아니다라고 할 수 있다.

션위에는 매년 파리 밍위엔(名媛, 상류층 여성) 무도회에

초대되고 있으며

파리 밍위엔 무도회(巴黎名媛舞会)에 초대되는 사람들 모두

정상급의 스타 2세, 스타 3세 등등의 사람들이다.

이러한 신분을 갖고있는 그녀가

어떻게 연습생의 신분으로 데뷔할 수 있을까?

 

 

* 션위에에 대한 또다른 이야기를 찾아 보세요.

바로가기 ☞ 치우슈전(구숙정)의 딸 션위웨(심월) 한국에서 데뷔한다! Ayla로 개명 공식 발표

 

치우슈전(구숙정)의 딸 션위웨(심월) 한국에서 데뷔한다! Ayla로 개명 공식 발표

치우슈전(邱淑贞 구숙정)의 딸 션위에(沈月 심월) 한국에서 데뷔한다! 이름은 Ayla로 개명 공식 발표 돗보이는 아름다운 외모와 함께 늘씬한 몸매 최근 몇년동안 중국의 연예계에서는 스타 2세들

jeglee22.tistory.com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치우슈전(邱淑贞 구숙정)의 딸 션위에(沈月 심월)

한국에서 데뷔한다!

이름은 Ayla로 개명 공식 발표

돗보이는 아름다운 외모와 함께 늘씬한 몸매

 

 

최근 몇년동안 중국의 연예계에서는 스타 2세들이 부모의 뒤를 이어 연예계에 진출하여 발전해 나가는 모습을 점점 더 많이 볼 수 있다. 일반인들에 비해 가장 큰 장점은 아마도 자신만의 후광이 있고, 데뷔하자 마자 아주 많은 주목을 받을 수 있다는 것일 것이다.

매스컴 보도에 따르면, 홍콩의 유명 여성스타이며 1대 여신인 치우슈전(구숙정)의 딸 션위에(沈月 심월)가 한국에서 데뷔해 연예인의 길을 가게 될 것이라고 한다.

 

 

션위에(沈月 심월)와 엄마 치우슈전(邱淑贞 구숙정)

 

728x90

 

최근 션위에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한국에서 패션미팅에 참석한 모습의 사진을 공유했다.

이 모임에 참석한 사람들의

거의가 한국에서 핫한 스타 연예인들로

EXO 오세훈, 남주혁 등등이 모습을 드러냈다.

 

 

션위에(沈月 심월) 인스타그램 캡처

 

 

 

당일 션위에

블랙 슈트를 입은 모습으로 카메라 앞에 섰고

그녀는 전체적으로 품격있는 분위기를 풍겼다.

여기에 이너로 매치한 화이트 셔츠와

손에 든 화이트 계열 컬러의 명품 핸드백 가방은

그녀를 더욱 눈에 띄게 했다.

 

이를 본 많은 네티즌들은

션위에의 이러한 코디 스타일에 칭찬을 아끼지 않았고

자신만의 독특한 스타일에 엄지척을 보냈다.

뛰어난 외모의 한국 스타들과 함께 사진을 찍으면서도

조금도 뒤처지지 않는 모습을 보였고

한층 더 눈에 띄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션위에의 이목구비를 자세하게 살펴보면

엄마 치우슈전의 우성 유전자를 그대로 물려 받았고

그러하기에 더욱 아름다운 미녀의 모습이다.

 

물론 당년 치우슈전의 요염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모습엔

미치지 못하는 면이 조금은 있다고는 보여지지만

사람들에게 보여지는 션위에의 이미지는

아름다우면서도 예쁘게 보여지는 것은 사실이다.

아름다운 비주얼, 하얀 피부, 세련된 이목구비,

그리고 늘씬한 몸매 등등으로

그녀는 매스컴과 네티즌들로 부터

"最美星二代, 가장 아름다운 스타 2세"라 불리고 있으며

이는 또한 절대적으로 틀린말이 아니다.

 

 

 

 

알려진 바로 션위에는 한국에 이미 2개월을

머물러 있다고 하며

또한 최근에는 한국에서의 각종 패션 미팅에

빈번하게 참석하고 있다고 한다.

이로인해 모든 매스컴에서는 그녀가 머지않아

한국에서 정식 데뷔할 것이라고 전하고 있다.

 

 

 

 

여러해 전 션위에는 매스컴과의 인터뷰에서

어릴때 부터 노래와 춤을 좋아했다고 말했으며

또한 연예계 일에도 관심이 많다고 했었다.

그리고 그녀는 한국의 여성그룹 "소녀시대"

공연에 늘 관심을 기울여 왔다고 했다.

 

 

 

 

실제로 지난 해 학업성적이 우수한 션위에

이미 해외 모 유명대학에 진학해

심리학과 일본어를 전공하고 있다.

하지만 이후 코로나19로 인해 어쩔수 없이

션위에는 홍콩으로 돌아오게 됐다.

홍콩으로 되돌아온 이후 션위에는 계속하여

온라인으로 학업을 계속해 왔다.

이러한 온라인 강의 상황에서

내성적인 성격의 션위에는 오히려 더욱 잘 적응했다.

 

 

 

 

이 외에 특이할 만한 것은 작년 2월 션위에

자신의 sns를 통해 이름을 Ayla로 개명했음을

정식적으로 밝혔다는 것으로

갑작스러운 개명에 대해 션위에는 말을 아끼고 있다.

 

하지만 외부에서 바라보는 션위에의 개명은

그녀가 데뷔를 하기 위해 복선을 깐 것이라 보고있다.

중국 내지에 이미 션위에(沈月 심월)라는

여성연예인이 있기 때문에 두사람을 구별하기 위한

것일수도 있다고는 하지만

션위에 또한 자발적으로 출격에 나서기 위해

새로운 이름으로 개명한 것이라는 것이 우세하다.

 

 

 

 

당년 치우슈전이 비지니스맨 션쟈웨이(沈嘉伟 심가위)와

결혼한 이후 세명의 딸을 두고 있다.

그리고 이들 한가족 다섯식구는

계속하여 매우 행복한 모습을 보여왔다.

 

하지만 2년 전 매스컴에서는 션쟈웨이의 의류사업에

심각한 손실이 발생했으며

1년에 8억위안(약 1516억원)에 가까운 손실을 입었다고

갑작스럽게 폭로했다.

당시 매스컴에서는 치우슈전을 향해

"豪门梦碎, 부자의 꿈이 무너졌다"고 묘사하기도 했다.

 

 

 

 

션쟈웨이의 의류사업은 코로나19의 영향과

온라인 브랜드와의 충격을 받아

최근 몇년동안 28개의 오프라인 매장을

계속하여 문을 닫아왔다.

 

 

그리고 이 기간 동안에도 30만(약 5690만원)~

150만위안(약 2억8450만원)에 달하는 임대료 독촉을 받으며

쫓겨나기도 했다.

이로볼때 최근 몇년간 션자웨이의 스트레스는

최고조에 이르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집안의 사업에 큰 충격이 들이쳤다고는 하나

션위에의 비교적 부유한 생활엔 큰 영향을 끼치지 않았다.

출국하여 해외로 유학을 가든

유명인들의 모임에 참석을 하든

여느때와 다름없는 생활을 이어오고 있는 것이다.

그 말은 부자는 망해도 3년 먹을 것은 있다라는 말이

맞는 것일까?

 

 

션위에는 외모적 조건이 뛰어나고

스타로 데뷔할 잠재력 또한 확실히 갖추고 있다.

이러한 것에 대해 부정하는 사람은 없다.

그리고 그녀 또한 관심을 갖고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마지막으로 그녀의 모든 것이 순조롭길 바라며

앞으로 스크린과 브라운관에서 뛰어난 그녀의 모습을

볼 수 있기를 기대한다.

 

 

* 션위에(沈月 심월)의 또다른 이야기를 찾아 보세요.

바로가기 ☞ 치우슈전(구숙정)의 큰 딸 션위에(심월) 한국에 와 슈퍼주니어(Super Junior) 김희철과 모임 가져

 

치우슈전(구숙정)의 큰 딸 션위에(심월) 한국에 와 슈퍼주니어(Super Junior) 김희철과 모임 가져

한국에 와 슈퍼주니어(Super Junior) 김희철과 모임 가진 치우슈전(邱淑贞 구숙정)의 큰 딸 션위에(沈月 심월) 곱고 아름다우며 늘씬한 롱다리 서로 옷 바꿔 입으며 매우 다정한 모습 보여 3월 19일

jeglee22.tistory.com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국에 와 슈퍼주니어(Super Junior) 김희철과 모임 가진

치우슈전(邱淑贞 구숙정)의 큰 딸 션위에(沈月 심월)

곱고 아름다우며 늘씬한 롱다리

서로 옷 바꿔 입으며 매우 다정한 모습 보여

 

 

3월 19일 밤 10시가 지난 무렵 홍콩의 섹시 여신 치우슈전(구숙정)의 큰 딸 션위에(심월, Ayla)가 자신의 웨이보를 업르드했고, 이는 네티즌들에게 큰 화제로 떠올랐다.

업로드한 사진에서 션위에는 웨이브한 머리를 풀어 헤친 모습으로 세련된 메이크업, 큰 눈망울 등은 점점 엄마 치우슈전을 닮아가고 있는 것을 알 수 있으며, 지금 불려지고 있는 "最美星二代, 가장 아름다운 스타 2세"라는 말이 전혀 어색하지 않아 보인다.

 

 

 

728x90

 

특히나 그녀가 입고있는 평범하게 보이는

회색 니트는 한 럭셔리 브랜드의 옷으로

인터넷에서 이와 유사한 디자인의 니트가

8,600위안(약 163만원)에 팔리고 있다는 것이다.

 

 

 

 

특히나 눈을 사로잡는 것은

션위에의 옆에 한 멋진 남성이 자리하고 있다는 것으로

그는 바로 한국의 아이돌 그룹 슈퍼주니어(Super Junior)의

멤버인 김희철 이었다.

이들 두사람은 머리를 맞대고 여러 포즈로 사진을 찍으며

매우 다정한 모습을 연출했다.

 

 

 

사실 션위에가 한국에 온것은 랑랑(郎朗, Lang Lang)과

지나 앨리스(吉娜·爱丽丝, Gina Alice) 부부의

공연 때문으로 공연이후 돌아가지 않고

김희철과 함께 티타임(下午茶, 오후 차)을 갖게된 것이다.

 

 

랑랑(郎朗, Lang Lang)과 션위에(沈月 심월)

 

공유한 사진을 보면 그들의 테이블 위에는

한접시의 와플이 놓여있고

그들은 포크도 들지 않고 먹지 않은채로

카메라를 향해 쉴새없이 사진을 찍고 있는 것을 알수 있다.

 

 

 

션위에김희철은 고개를 갸우뚱하며 미소를 짓기도 하고

또는 손가락을 들어 V자를 날리기도 하며

사진을 찍는데 열중하고 있다.

아마도 그들은 눈앞의 맛있는 음식을 먹는 것 보다

사진을 찍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여기는 것만 같다.

 

 

 

또 다른 사진에선 션위에김희철이 선채로

거울 앞에서 셀프카메라를 찍으며 즐기고 있다.

 

 

 

흥미로운 것은 두사람이 서로

옷을 바꿔 입기까지 한다는 것이다.

체격이 큰 김희철션위에의 짧은 다운자켓을 입고

값비싼 핸드백을 걸치고 거울을 보며

포즈를 취하는 모습은 특별히 매력적으로 다가온다.

 

 

 

션위에는 자신의 웨이보를 통해

김희철이 변함없이 잘 생겼다고 칭찬하는가 하면

"보기에 저의 자켓과 핸드백이 그에게 더

잘어울리는 것 같아요"라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션위에(沈月 심월, Ayla) 웨이보 캡처

今天和帅气的@希天才 哥哥吃了个下午茶,

虽然一直有联系 但是上一次见面已经是在我14岁的时候了…… 
希澈哥哥 一点都没有变!

看来我的外套和包包更适合他

 

오늘 멋진 @希天才 오빠와 오후차를 마셨어요,

비록 계속하여 연락은 하고 있었다고는 하지만

마지막으로 만났던 것은 제가 14살 때였어요......

희철오빠는 조금도 변하지 않았어요!

보기에 저의 외투와 핸드백이 그에게 더 잘어울리는것 같아요

 

 

두사람이 자켓을 바꿔입는 다정한 모습 이외에

션위에의 아름다운 다리 또한 눈길을 사로 잡는다.

하얀 피부 뿐만아니라 매우 날씬하여

패션쇼에서의 슈퍼모델의 모습 못지않아 보인다.

다만 한국의 날씨가 봄이라곤 하지만 여전히 춥기에

아름다움을 드러내는 것도 좋지만

몸의 보온에도 더욱 신경써야 할 것으로 생각된다.

 

 

 

션위에김희철이 서로 알고 지낸지는

이미 여러해가 됐다.

션위에 또한 자신의 웨이보에 자신과 김희철

계속하여 연락을 하고 있었다고는 했지만

마지막으로 만났던 것이 14살 때였다고 말해

두사람의 관계는 보통이 아니것으로 보여진다.

 

 

 

사실 김희철은 일찍이 한 프로그램에서

치우슈전(구숙정)은 자신 마음속의 여신이라며

그가 만났던 "3D女子" 중에서 가장 사랑스럽고

가장 아름다운 여인이라고 말했었다.

별을 쫓는 그의 꿈을 실현해 주기위해

프로그램 팀은 당시 그를 치우슈전과 만나게 했었다.

 

 

김릐철과 치우슈전(邱淑贞 구숙정)

 

 

프로그램이 끝난 이후 김희철치우슈전

좋은 친구가 됐으며

자연스럽게 치우슈전의 딸과 알게됐으며

또한 션위에는 그의 열렬한 팬이기도 했다.

 

 

 

이러한 미남미녀의 조합이 너무 시선을 사로잡아

네티즌들은 누구를 더 부러워 해야 할지

모르겠다는 반응을 보였다.

 

 

 

 

가장 유명한 스타 2세로써 션위에

매우 아름다운 비주얼과 가정환경을 갖고 있다.

지금 그녀는 연예계에 진출하려 생각하고 있고

많은 사람들은 다른 이들과 비교하여

훨씬 더 우위에 있다고 인정하고 있다.

 

그녀가 성공적으로 연예계에 진출하여

한발 한발 앞으로 나아가 잘 적응해 나가고

실력과 좋은 작품으로 만날 수 있기를 희망한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