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카오 도박왕의 딸 허차오잉(何超盈 하초영)

가족과 함께한 임신사진 공개

약혼자와 함께 홍콩으로 돌아와 어머니와 시간보내



허차오잉(하초영)은 마카오의 도박왕 스탠리 호(Stanley Ho, 何鸿燊 하홍신)의 딸로 아름다운 외모와 훌륭한 몸매를 갖고있다. 그녀는 올해 29살로 이미 남친과 약혼을 했으며, 약혼 당시 이미 임신한 상태였다. 임신 이후 그녀는 미국으로 건너가 약혼자와 함께 생활하며 출산을 기다리고 있었고, 그리고 올해 어머니날(母亲节 모친절)에 그녀는 홍콩으로 돌아와 자신의 엄마와 함께 어머니날을 축하했으며, 가족과 함께 사진을 촬영하고 웨이보에 공유했다.




사진에서 그녀의 배는 이미 많이 불러 있으며,

그녀의 미소에서는 매우 기쁜 모습을 찾아볼수 있다.

그녀는 이미 엄마가 될 준비를 모두 갖춘 것으로 보여지며,

귀염둥이의 존재는 그녀를 매우 행복하게 만들어주고 있다.

사진 중 그녀의 뒤에는 그녀의 약혼자가 사랑으로

그녀를 안고 있으며,

그 모습에서 둘의 행복한 사랑이 그대로 비쳐진다.


허차오잉의 약혼자는 하버드대학의 우등생으로

젊고 유망하며 또한 스마트한 외모를 갖고있다.

그의 나이는 올해 21살로 사랑스런 이 한쌍의 예비부부는

나이 차이가 비교적 많은 연상연하의 사랑이다.

하지만 나이는 숫자에 불과 하듯이 중요하지 않으며

그들이 서로를 무척 아끼고 서로 사랑하듯이

지금의 행복함으로 함께 나아가면 되는 것이다.

허차오잉은 미혼으로 임신을 먼저 한 상황이었지만

그녀는 매우 자유스러운 성격을 갖고있어

혼전임신은 어떠한 문제도 되지 않았다.


사진에서 그녀의 몸매는 여전히 예전의 상태를 유지하고 있으며

단지 배만 불러 왔을 뿐이다.

얼굴과 다리 또한 붓기가 전혀 없어 보이고

이로볼때 그녀는 요양을 하며 잘 관리한 것으로 보인다.







사진에서 허차오잉의 엄마, 그리고 그녀의 동생 및

기타 가족들이 함께 하고 있다.

허차오잉은 가족을 매우 중요시 해 왔고

그렇기에 어머니날 홍콩으로 돌아와 엄마와 함께 시간을 보냈다.

그녀의 엄마 또한 매우 기뻣을 것이고

또한 매우 안심되었을 것이다.





그녀와 엄마가 함께한 두 모녀의 사진에서

엄마는 그녀의 뒤에서 사랑으로 계안고 있다.

엄마 또한 젊고 아름다우며 전체적으로 매우 행복한 모습으로

허차오잉 또한 이러한 엄마의 아름다운 유전자를 물려 받았다.

그녀는 매우 행복하게 엄마의 품속에서 눈을 감고

행복의 미소를 짖고 있는 모습은

마치 어린 한 소녀와도 같이 보인다.

유전자의 힘은 역시 신비롭고 위대하다 할수있다.

두 모녀의 하이 비주얼을 보면

아름다움은 유전된다는 것을 바로 알아볼수 있다.


허차오잉은 지금 매우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을 것이다.

베이글남의 약혼자가 있고, 그리고 아직 출생하진 않았지만

귀여운 아기가 있으며,

사랑하는 엄마와 함께하고 있기 때문이다.

올해의 어머니날은 기쁘고 행복하게 보내고 있다는 것을

그녀들의 얼굴 표정에서 그대로 드러나고 있다.



이와 관련된 또다른 이야기를 찾아보세요.

바로가기 ☞ 마카오 도박왕 스탠리 호(Stanley Ho)의 딸 허차오잉(하초영) 약혼 선언, 이미 임신 3개월 여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