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기드믈게 함께 사진찍은

양미(杨幂 양멱), 류스스(刘诗诗 유시시)와 탕옌(唐嫣 당언)

네티즌 "꿈속 《仙剑奇侠传 선검기협전》으로 돌아간 느낌"

 

 

지난 6월 2일 밤 "嘉人之夜 가인지야, 마리끌레르의 밤"이 성대하게 거행됐고, 중국 연예계의 적지않은 유명 여성스타들이 참석했다. 그리고 이곳에서 가장 사람들의 눈길을 잡아끈건 양미(杨幂 양멱), 류스스(刘诗诗 유시시), 탕옌(唐嫣 당언) 등 《仙剑奇侠传 선검기협전》의 세스타가 함께 모여 사진을 찍었다는 것이었다.

"嘉人之夜 가인지야, 마리끌레르의 밤" 행사는 중국 연예계에서 처음으로 모든 여성게스트 라인업의 패션시상식 디너파티를 상하이에서 열었으며, 현장에는 리빙빙(李冰冰 이빙빙), 양미(杨幂 양멱), 류스스(刘诗诗 유시시), 탕옌(唐嫣 당언), 니니(倪妮 예니) 등 많은 스타들이 자리했다. 행사에서 게스트들의 의상은 드레스를 입지 않고 통일된 슈트를 입고 우먼파워를 드러냈다.

 

 

 

728x90

 

그리고 행사가 끝난 이후 마리끌레르는

무대 뒤에서 많은 스타들이 함께 찍은 사진을 공유했다.

사진에서 리빙빙이 센터에 자리하고

그녀의 옆에는 니니(倪妮 예니), 순리(孙俪 손려),

장위치(张雨绮 장우기)등이 함께 했으며

또다른 한쪽에서는 양미, 류스스, 탕옌 등 세명이 함께했다.

이렇게 《仙剑奇侠传 선검기협전》에서

아름다운 세명이 함께 사진을 찍은 것에 대해

네티즌들에게 큰 화제를 불러 일으켰다.

네티즌들은 "꿈속 《仙剑奇侠传 선검기협전》으로 돌아왔네요,

감회가 새롭습니다."고 입을 모아 얘기했다.

 

 

"嘉人之夜 가인지야, 마리끌레르의 밤" 무대 뒤에서의 여성스타들

 

仙剑奇侠传三 선검기협전 3》은

정말이지 중국 90허우(90后, 1990년 이후 출생)들에게는

청춘의 기억이라 말할 수 있다.

 

 

양미, 류스스, 탕옌은 각각 극중에서

쉐젠(雪见 설견), 롱쿠이(龙葵 용규), 쯔쉔(紫萱 지훤)의

캐릭터를 맡아 연기했으며,

당시 이들의 관계는 매우 좋았다.

하지만 이후 이들의 관계는 점점 소원해지고

시청자들 또한 앞으로 이들 세명이 함께 하는 것은

매우 어려울 것으로 생각했다.

 

 

함께 자리한 탕옌(唐嫣 당언), 류스스(刘诗诗 유시시), 양미(杨幂 양멱)

 

 

그리고 이들 세사람이 이번 함께 찍은 사진은

실질적으로 매우 드믄 일이라 할 수 있다.

仙剑奇侠传三 선검기협전 3》이 방송된지 이미 12년이 흘렀고

이렇게 세사람이 다시 모였다는 것에

많은 네티즌들은 매우 감동적이라 여기고 있다.

 

이들 세사람이 앞으로 더 많은 서로의 왕래로

또다시 함께 작품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하며

더 많은 좋은 작품으로 찾아오기를 또한 바란다.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