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년 전 첫사랑과 결혼 선언한 서희원(徐熙媛, 大S 따S)

남자측은 바로 전 클론(Clon)의 멤버 구준엽

 

 

3월 8일 보도에 따르면 전 클론(Clon)의 멤버 구준엽(53세)과 타이완의 여성스타 서희원(따S, 46세)이 부부가 됐다고 알렸다. 한국 매스컴의 보도에 따르면 구준엽서희원은 이미 혼인신고를 마쳤다고 한다. 그리고 중국의 시나연예(新浪娱乐)는 이달 초 이들 두사람이 합법적으로 부부가 된 사실을 이미 확인했다.

구준엽은 조만간 아내가 있는 타이완(台湾 대만)으로 건너가 현지에서 또한 혼인신고를 할 계획으로 있다고 한다.

 

 

클론(Clon) 멤버 구준엽(具俊烨)과

타이완(台湾 대만)의 여성스타 서희원(徐熙媛, 大S 따S)

 

728x90

 

구준엽서희원의 인연은 수십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과거 구준엽은 타이완의 인기가수인

쑤후이룬(苏惠伦 소혜륜, Tarcy Su)의 초청을 받아

무대에 오른적이 있다.

이때 때마침 관객으로 참석한 서희원

구준엽을 만난 이후 호감을 느끼기 시작했다고 한다.

 

그리고 우연히 다시만난 이들은 곧 사랑에 빠져 들었다.

알려진 바로 이들 두사람의 취미가 비슷하다고 한다.

하지만 당시 중국 연예계 내에서 연애가 금지되어 있던

사회적인 분위기와 서로 바쁜 스케줄로 인해

두사람의 만남은 매우 적었고

서로 사랑한지 1년 만에 헤어지게 됐다.

이들 두사람의 러브 스토리는 이후

구준엽이 공개적으로 이미 밝힌바 있다.

 

 

 

그리고 운명은 다시 이들 둘을 연결 시켰다.

최근 서희원이 개인적인 일로 인해

힘들다는 소식을 듣고난 이후 구준엽은 그녀에게 연락했고

이를 계기로 인해 두사람은 다시 만나게 됐다.

 

 

누구보다도 서희원을 잘 알고 있는 구준엽

그녀의 속마음을 이해하고 있다는 든든한 모습을 보여줬다.

그리고 서희원은 20년 전과 변함없는

구준엽의 모습에 다시한번 마음을 열었다.

 

오랜 시간에 걸쳐 마음을 확인한 두사람은

남은 일생을 함께 할 것을 약속했다.

이렇게 그들은 조용히 혼인신고를 하고

결혼식은 올리지 않았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