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틈없이 몸을 가리고 이승현과 함께

병원에 모습 드러낸 치웨이(戚薇 척미)

불러온 아랫배와 동그란 체형으로 볼때 둘째 아이 임신한 듯

 

 

매우 오랫동안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던 치웨이(척미)가 최근 병원에서 검사를 받는 모습이 매스컴에 의해 사진에 찍혔다. 이 소식이 알려지자 마자 네티즌들 사이에서 큰 화제로 떠올랐고 대체 무슨 상황이 일어난 걸까에 많은 추측들이 이어졌다.

당일 치웨이는 남편 이승현과 함께 병원에 모습을 드러낸 모습이 사진에 찍혔고, 사진에서 치웨이는 매우 헐렁한 옷차림을 하고 있었으며 아랫배가 약간 불러온 듯 보여 둘째를 임신한 것이라는 의혹과 추측이 이어졌다.

 

 

 

728x90

 

사진에서 치웨이는 부드럽고 긴 머리를 위로 치켜올리고

검은색 야구모자를 쓰고 있었으며

자신의 몸을 최대한 가린 모습으로 매우 조용하게

병원으로 걸어 들어갔다.

그리고 남편 이승현은 마치 그림자와도 같이

치웨이에게 바짝 붙어 그녀를 보호하는 모습이었다.

뒤따라 치웨이는 한 진찰실로 들어갔으며

이승현은 진찰실 밖에서 그녀를 조용히 기다렸다.

 

 

 

 

잠시 후 치웨이는 진찰실에서 나와

의자에 앉아 잠시 휴식을 취했으며

이승현은 일어나 의사와 함께 대화를 나눴다.

아마도 진찰 결과가 어떠한가를 묻는 것으로 보였고

치웨이의 검사 상황에 대해

매우 관심이 있는 것으로 보여졌다.

 

 

 

 

뒤이어 두사람은 다정하게 손을 잡고 병원을 떠났고

이승현의 손에는 검사 결과 보고서가 들려있었으며

치웨이를 아주 조심스럽게 이끌었다.

이때 치웨이의 아랫배가 조금 불러온 것이 분명하게 보였다.

두사람은 비록 마스크를 쓰고 있다고는 하지만

얼굴에 가득한 웃음이 가려지지 않는 것으로 볼 때

기분이 매우 좋다는 것을 알수 있었다.

 

 

 

 

이승현치웨이는 2014년 결혼을 발표했다.

당시 결혼식은 라스베이거스에서 올렸으며

결혼 당신 친지와 절친들만이 참석했다.

연예계의 절친들을 그녀는 초청하지 않았고

결혼 이후 치웨이는 남편을 뒤따랐으며

이승현은 한국으로 돌아와 생활했다.

 

 

 

 

결혼 이후 얼마 지나지 않아 치웨이 이승현에게

예쁜 딸을 안겨줬으며

딸의 이름은 Lucky로 지었다.

 

 

치웨이에게 아이가 생기고난 이후

많은 이들은 그녀 생활의 중심이 남편 내조와

아이의 양육에 둘것으로 여겼지만

그녀는 일적으로 쉬지 않고 계속 활동했다.

그녀는 계속하여 예능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영화와 광고를 촬영하는 등

아이때문에 자신의 일을 포기하는 일은 없었다.

 

 

 

 

실제적으로 이승현치웨이를 무척이나 사랑한다.

그는 치웨이가 자신의 일에 최선을 다하게 하기 위해

자신 혼자 집안일을 하며 6년간 전업아빠로 지냈다.

이에 많은 사람들은 이러한 여강남약(女强男弱)의 모습에

두사람은 반드시 갈등을 빚게 될것이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이들은 여러햇 동안 이렇게 지내왔고

이들 두사람 사랑의 감정은 마치 첫사랑과도 같이

여전히 달콤한 모습을 보이고 있어

많은 사람들의 부러움을 한몸에 받고있다.

 

 

 

 

이승현은 매우 많은 정력을 들여

마침내 딸이 어릴때부터 철이 들때까지 돌봐왔고

이제 그도 마침내 자유로워 졌다.

하지만 이번 치웨이가 정말로 둘째를 임신한 것이라면

또다시 이승현이 전업 아빠로 돌아갈지는

지금으로선 속단할 수 없고 또한 아무도 모른다.

 

 

솔직히 말해서 남자가 집안일을 하건

또는 여자가 밖에서 일을 하건 이러한 것 모두는

결국 화목한 가족을 위한 것이다.

 

현재의 상황으로 볼때 치웨이의 둘째 임신은

거의 분명한 것으로 보여지며

거짓일 확률은 없어 보인다.

이제 이승현치웨이의 공식적인 발표를 기다리며

미리 이들 부부에게 축복을 보낸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40살의 장쯔이(章子怡) 둘째임신 인정

임신기간 30주에 체중은 116근(58Kg)

셰나(谢娜 사나), 차이샤오펀(蔡少芬 채소분), 장신위(张馨予 장형여) 등 축하메시지 보내



10월 28일 오후 제 32회 도쿄 국제영화제가 개막했으며, 장쯔이는 이번 영화제에서 경쟁부문 심사위원장의 자격으로 개막 레드카펫을 밟았다. 장쯔이는 블랙의 롱드레스를 입고 주얼리를 매치해 카리스마의 분위기를 물씬 풍겼다.

레드카펫에서 그녀의 걸음걸이는 매우 조심스러워 보였고, 그런 그녀의 모습은 마치 임신한 것과 같이 보였으며, 특히 옆면에서 봤을때 장쯔이의 아랫배는 분명하게 드러났다.

뒤따라 장쯔이는 둘째를 임신한 사실을 시원하게 인정했다.




장쯔이가 둘째 임신을 인정하며 이미 7개월이 됐음을 밝혔다.

이에 셰나(谢娜 사나), 차이샤오펀(蔡少芬 채소분), 장진(张晋),

장신위(张馨予 장형여), 수망(苏芒 소망) 등 많은 동료들은

축하와 함께 축복의 메시지를 보냈다.


그리고 많은 네티즌들 또한

"장쯔이님, 축하합니다!", "가장 행복한 예비엄마!!" 등등

계속해서 축복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장쯔이(章子怡) 웨이보 캡쳐



10월 28일 장쯔이는 웨이보에 글을 올려 둘째 임신을 인정했다.

그녀가 올린글을 보면,

我来和大家分享喜悦啦,

今日身份~第32届东京国际电影节评审团主席,未来8天,

我会跟其他4位伙伴在14部作品中评出七个重要奖项。

今日特殊身份~爱岗敬业坚持工作的准妈妈,

孕期30周,体重116斤(持续上升中)这两个身份都让我无比骄傲!

感谢大家一直以来对我的关心和支持~



저는 여러분들과 기쁨을 공유합니다,

오늘의 신분은~ 제 32회 도쿄 국제영화제 심사위원장입니다, 앞으로 8일,

저는 다른 4명의 파트너와 함께 14개의 작품 중에서

7개의 중요한 상을 선정할 것입니다.

오늘은 특별한 신분으로~ 맡은 일에 최선을 다하며 일을 고수하고 있는

예비엄마라는 것입니다.

임신기간 30주, 체중은 116근(계속해서 상승 중)

이러한 두개의 신분 모두 저는 비할데 없이 자랑스럽습니다!

여러분들의 저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응원에 감사드립니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비비안 수(徐若瑄 서약선) 둘째아기 임신!

비밀간직 3개월 "매스컴 친구여러분 죄송해요"



《红衣小女孩2, 마신자2-빨간 옷 소녀의 비밀은 작년 영광의 박스오피스 챔피언을 차지했고, 외부에서 전해지기를 조심스럽게 속편을 기획하고 있으며 여러차례에 거쳐 시나리오를 조절했다고 한다. 감독 청웨이하오(程伟豪 정위호)좡쉔웨이(庄绚维 장현유)에게 그 바통을 이어주었고, 지난 3일 영화사 앞에서 조용히 크랭크인 의식을 열었으며, 27일 마침내 정식으로 영화제목이 《人面鱼:红衣小女孩外传 인면어:홍의소녀래외전라고 알렸다.

이전 보도에서 예측한바와 같이 남, 여 주인공은 정런숴(郑人硕 정인석), 비비안 수(徐若瑄 서약선)이 맡았으며, 비비안 수는 기자회견 현장에서 "오늘 마침내 말할수 있게 됐어요, 저 둘째를 임신했습니다!"며 놀랍고도 기쁜 소식을 전했다.


비비안 수(徐若瑄 서약선)



비비안 수는 현재 정확히 이미 3개월이 됐다고 이야기했으며,

이전 매스컴에서 확인을 요청했을때 그녀는 명확한 대답을 하지않았고,

이에대해 사과의 말을 전했다.

"죄송해요, 임신 3개월 이전에는 말씀드릴수가 없었습니다.

오늘에서야 마침내 말씀드립니다!"고 말했다.



기자회견을 하는 비비안 수(徐若瑄 서약선)



이번에 그녀는 대담하게 공포영화에 도전하며

그녀가 맡은 역할은 피아니스트지만 그녀는 웃으며 피아노 실력은

초급에도 미치지 못한다며 활짝 웃어 보였다.

그녀는 피아노를 부지런히 연습하여 8도음 연주에 도전하고 있으며,

그리고 음악을 듣는데도 열중하고 있다고 했다.



기자회견 현장에서 비비안 수는 얼굴에 미소를 띄우고 낮은 목소리로 인사를 해

공포의 분위기를 조성하였고, 그녀는 이어

"이미 3년동안 영화작품을 하지 않았어요.

매우 기쁘고, 긴장되며, 정말 흥분이 됩니다!"라고 했다.

그리고 비비안 수는 공포영화를 보는것 조차 매우 무서워한다고 했으며,

남편과 함께 싱가포르의 밝은 태양아래서 2편의 공포영화를 봤을때 역시

정말로 무섭고 겁이났다고 하며 웃음을 보이며 말했다.

"무서워서 저녁에 화장실조차 가지 못했어요."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