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립병원에 모습드러낸

우치롱(吴奇隆 오기륭)과 류스스(刘诗诗 유시시)

네티즌 "출산검사" 추측

류스스 팬 "인플루엔자 백신 맞은 것 일뿐"

 

 

10월 11일 한 매스컴에서 우치롱(오기륭)과 류스스(유시시)가 모 사립병원에 모습을 드러낸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이들 부부는 마스크를 쓰고, 편안한 복장으로 앞서거니 뒷서거니 병원으로 들어섰으며, 오래지 않아 차를 타고 병원을 떠나갔다. 이는 많은 네티즌들의 관심이 집중됐고, 아마도 류스스가 둘째를 임신한 것일거라 여겼다. 이들 부부는 정말로 출산검사를 받기위해 병원을 찾은 것일까?

하지만 빠르게 일의 진상이 수면위로 떠오르며 어떤이는 류스스를 볼 때 둘째를 임신한 것이라는 추측을 내놨으나, 류스스의 팬들은 그녀가 단지 인플루엔자 백신을 맞은 것일 뿐, 출산검사를 받은 것이 아니라고 반박을 내놨다. 이에 류스스의 둘째 임신에 대해 호기심을 보이던 많은 네티즌들은 실망의 반응을 보였다.

 

 

 

 

728x90

 

사실 이들 부부가 둘째를 갖는 다는 것은 매우 정상적인 일로

이들 집안 어른들은 이미 둘째를 재촉하는

단계에 이르렀을 것이다.

그러나 남편 우치롱의 경우 부인을 매우 아끼고 있으며

부인이 자신이 원하는 일을 먼저 배려하고

둘째 아기에 대한 생각은 그 뒤로 미루고 있는 것으로 보여진다.

사실 부인을 아끼고 사랑하는 우치롱의 모습은

중국 연예계 내에서 역시 찾아보기 힘들 정도이다.

 

 

우치롱(吴奇隆 오기륭)과 전처 마야슈(马雅舒 마아서)

 

지금 네티즌들이 생각하고 있는 "둘째 임신"이라는 말은

그 자체가 확실하다고 말할 수 없다.

모두가 알고 있듯이 우치롱은 예전 촬영 시

의외의 사고를 당해 몸이 상했기에

둘째를 갖는 것에 대해 조금은 억제를 하고 있다.

이전 우치롱과 전처인 마야슈(马雅舒 마아서)와 이혼의 이유 또한

우치롱의 숨어있는 병과 조금의 관계가 있다.

 

 

 

그 후 우치롱류스스는 결혼을 했고

류스스 또한 여러해 동안 임신 준비를 해왔으나

결국 첨단기술을 동원한 끝에 어렵게 아이를 갖게됐다.

그리고 지금은 둘째 아기에 대해 거부하지 않고 있으며

우치롱의 어머니는 특히 류스스가 둘째 갖기를 원하고 있다.

하지만 둘째를 갖는 다는 것에 대한 키포인트는

우치롱"心有余而力不足

마음은 있지만 힘이 모자라 여건이 부족하다"라는 것으로

둘째를 갖는 일 또한 환상의 단계에 머물러 있다.

 

 

 

이번에는 인플루엔자 백신을 맞은 것으로

마무리가 되고 있는 것으로 보이지만

우치롱의 상황에 대해 조금 더 말하자면

사실 그는 어린시절 부터 집안의 무거운 짐을 짊어졌다.

돈을 벌어 대부분을 가족들을 위해 써야만 했으며

친척 아이들의 공부와 생활비 모두 그가 지불했다.

집안 친척의 집 또한 그가 마련하여 줬고

어머니에 대해 또한 매우 사랑하며 마음을 기울였다.

만약 그렇지 않았다면 우치롱류스스를 데리고

타이완에서 거주하는 선택을 하지 않았을 것이다.

 

 

 

우치롱의 어머니는 자신의 며느리에 대해 바라는 것이 있다.

아이를 낳는다는 것에 대해 우치롱의 어머니는 할말이 있지만

우치롱 자신은 아내를 너무 아끼고 있다는 것이다.

그리고 류스스의 선택은 일을 포기하지 않는 다는 것이다.

물론 최근 다른 여성스타과 비교하여

촬영의 빈도는 그리 많지 않지만

그래도 타이완에서 가정주부로 살아가는 것이

어머니와 함께 지내는 것보다는 나을 것이다.

 

 

린이천(林依晨 임의신)

 

 

그리고 가정주부로 살아가는 고충은 모두가 잘 알고있다.

특히나 타이완에서 지내기는 더욱 어려울 것이다.

이전 린이천(林依晨 임의신)이 집에서 함께 보내며

시아버지와 시어머니와의 일에 대해서 많은 이들이 알고있다.

사실 당시 린이천의 일에 대한 보도가

사실인가 거짓인가를 떠나서

그들이 거주하는 타이완의 경우 비교적 전통적이라 할수있다.

다시말하자면 여성의 경우 자신의 일을 하며 지내는 것이

비교적 자유롭고 자신의 테두리에 있는 것이

안정적 일것이라는 것이다.

 

 

 

 

이 외에 류스스에 대해 좀 더 말하자면

그녀는 요즘 비공식적으로 조금은 조급해 하고 있다.

그녀가 일적으로 점점 더 멀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출산 이후 활동재개를 하며 촬영한 몇편의 드라마는

이미 거의 모두 바닥났으며

현재 외부에서는 그녀의 연기에 대해 인정하지 않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괜찮은 드라마와 영화에서

캐스팅 되기가 쉽지만은 않은 상황이다.

그래서 앞으로 류스스는 주류 노선을 걸으며

정극을 촬영하려 하고 있으며

정극을 촬영하며 자신의 연기력을 키우고 점점 많은 노출로

시청자들에게 호감도를 높이고

좀더 많은 노력으로 다시 예전을 인기를 되찾으려 하고 있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고백을 놓친지 12년

후거(胡歌 호가) "당시에 만약 고백했었다면,

아이 모두 어리지 않을것"

 

 

후거(胡歌 호가)와 류스스(刘诗诗 유시시) 사이의 관계에 대해 많은 사람들은 줄곧하여 애매모호하다고 여기고 있다. 드라마 《仙剑奇侠传三 선검기협전 3》에 출연했을때, 후거류스스에 대해 매우 잘해줬고, 많은 사람들은 후거류스스를 좋아한다는 것을 알아 차렸다. 그래서 당시 모든 사람들은 후거류스스는 한쌍의 커플로 여겼다.

하지만 당시 후거류스스에게 고백을 하지 않았고, 그로부터 12년 이후 후거는 만약 당시 류스스에게 고백했더라면, 우리 두사람의 아기는 모두 이미 성장했을 것이라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에 대해 많은 네티즌들은 "마음아프다"라고 얘기했다.

 

 

후거(胡歌 호가)

 

728x90

 

仙剑奇侠传 선검기협전》에서 후거

리샤오야오(李逍遥 이소요) 캐릭터로 많은 네티즌들로 부터

관심과 사랑을 받았고

후거 또한 리샤오야오(李逍遥) 캐릭터로

큰 명성을 얻게됐다.

하지만 2006년 참혹한 교통사고를 당했고

이로인해 불운의 시련을 겪은 후거는

그 고통을 견디고 새롭게 태어나

자신의 연기력을 끊임없이 돌파해 왔으며

그리고 현재 성공을 거두고 이름을 날리게 됐다.

 

 

류스스(刘诗诗 유시시)와 후거(胡歌 호가)

 

SMALL

 

하지만 이렇게 여러해가 지나오는 동안 후거

사랑의 감정에 있어 여전히 공백으로 남아있다.

과연 후거는 좋아하는 사람이 없어서 일까?

하지만 그것은 사실이 아니다.

만약 후거에게 정말로 좋아하는 사람이 누구인가를 묻는다면

후거는 아마도 동문 후배인 류스스라 말할 것이다.

두사람은 한 회사에서 한솥밥을 먹었으며

후거류스스가 서로를 알고 지낸지 여러해였기에

두사람은 아마도 많은 정이 들었을 것이다.

많은 이들이 알고있듯이 후거류스스 모두

탕런 영화제작유한공사(唐人电影制作有限公司)의

배우와 연예인으로 소속돼 있다.

두사람은 서로 알게된지 여러해 였고

또한 서로 접촉의 기회가 비교적 많았다.

이로인해 후거류스스에 대한 관심은 매우 컸다.

당시 《仙剑奇侠传三 선검기협전 3》 기자회견에서

후거는 뜻밖에도 류스스를 가슴에 안는 모습을 보였고

이에 많은 네티즌들은 이들의 관계에

호기심을 갖고 바라봤다.

비록 후거는 긴장해서 라고 해명했지만

네티즌들은 "당신이 긴장했다고 해서

어떻게 그녀의 허리를 안을 수 있을까요?"라며 믿지 않았다.

 

 

仙剑奇侠传三 선검기협전 3》에서의

후거(胡歌 호가)와 류스스(刘诗诗 유시시)

 

 

후거류스스의 만남에서 후거의 눈빛이 항상

류스스를 둘러싸고 맴도는 것을 쉽게 볼수 있었다.

그래서 모든 네티즌들은 두사람의 커플 느낌을

진지하게 얘기하곤 했다.

한번은 후거가 타이완의 한 예능프로그램에 참가했을때

MC가 후거에게 류스스를 좋아하는 것이 아닌가를 물었고

후거는 뜻밖에도 "喜欢, 좋아합니다"고 진심으로 답했다.

당시의 MC는 후거가 농담을 했다고 여겼고

또다시 정말인가를 재차 물었으며

후거는 매우 긍정적으로 이를 인정했다.

이러한 일을 통해 보면 후거류스스

정말로 좋아했음을 알 수 있다.

그러나 그가 류스스에게 고백을 하지 않고 머뭇거리고 있을때

우치롱(吴奇隆 오기륭)과의 사랑이 불거져 나왔다.

 

 

 

후거우치롱류스스의 열애와 결혼으로 인해

점차 류스스와 사이가 벌어지면서 스캔들을 피하게 됐다.

 

 

지금의 류스스는 이미 결혼하여 아이를 낳았으며

매우 행복한 생활을 이어가고 있지만

후거는 여전히 솔로로 남아있다.

이때문에 네티즌들은 후거가 12년동안

한사람을 좋아했던 것에 대해 안타까움을 얘기하고 있다.

지금도 여전히 많은 네티즌들은

후거류스스의 커플에 대해

마음속에 떨쳐 버릴 수 없다고는 하지만

이제 두사람 모두 이미 각자 자신의 생활을 하고 있다.

이에 우리는 그들의 선택을 존중해야 하고

두사람 사이의 아름다웠던 모습은

마음속에 남겨두어야만 할것이다.

주위의 말로 두사람의 생활에 영향을 주어서는 안되며

그들의 발걸음에 혼란을 주어서는 더더욱 안될 것이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류스스(刘诗诗 유시시) 타이베이에서 아들 순산

우치롱(吴奇隆 오기륭) 희소식을 전하며

"母子平安(엄마와 아들 모두 평안합니다)"

48살의 우치롱 아빠로 공식 등극



최근 타이완 매스컴 보도에서 류스스(유시시)는 이미 요 며칠 타이베이의 모 병원에서 아들을 순산했다고 보도했으며, 이에 우치롱(오기륭)류스스의 스탶에게 연락을 취했으나 정확한 답을 얻지 못했다고 전했었다.

그리고 오늘(4월 29일) 이른아침 타이완 매스컴 보도에서 류스스는 그저께(4월 27일) 아침 9시가 지나 타이베이 모 병원에서 아들을 순산했으며, 기쁘게 황소자리의 아들을 맞이했다고 전했다.




4월 29일 아침 7시 36분 우치롱은 웨이보에

부인 류스스 출산의 희소식을 직접 전하며,

"작은 친구가 도착 보고를 해왔습니다. 엄마와 아들 모두 평안하며, 

여러분들의 관심에 감사드립니다.

사랑하는 엄마 수고하셨습니다! @刘诗诗, 고마워"라고

글을 올렸고, 뒤따라 류스스 또한 이를 리트윗하며

"작은 친구가 너무너무 사랑스러워요"라고 글을 올렸다.



우치롱(吴奇隆 오기륭) 웨이보 캡쳐


小朋友來報到,母子平安,謝謝大家關心!

親愛的媽咪辛苦啦 @刘诗诗,谢谢你

작은 친구가 도착보고를 해왔습니다,

어마와 아들 모두 평안하며, 여러분들의 관심에 감사드립니다!

사랑하는 엄마 수고하셨습니다 @류스스, 고마워



우치롱류스스는 2015년 1월 20일 결혼을 선언했으며,

2016년 3월 20일 발리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그리고 2018년 12월 20일 우치롱류스스의 임신에 대해

공식적으로 밝혔다.



류스스(刘诗诗 유시시) 웨이보 캡쳐


小朋友超级可爱的♥♥♥

작은 친구가 너무너무 사랑스러워요.


48살의 우치롱류스스와의 결혼은 이미 4년이 넘었으며,

두사람은 계속하여 아름다운 사랑을 이어왔으나

두사람에게는 아기가 없었다.

그리고 류스스가 32살이 되던 작년 두사람은 임신의 기쁜 소식을 알렸다.

당시 우치롱의 어머니는 너무 기쁜 나머지

류스스의 임신소식을 공개하며

며느리가 이미 임신 5개월이 넘었다고 했고

계속 타이베이에서 머물며 태교에 힘쓰고 있다고 말했었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우치롱(吴奇隆 오기륭) 타이완으로 돌아가 부동산 구입

한번에 4채를 구입하여 류스스(刘诗诗 유시시)와 가족에게 선물



우치롱(오기륭)은 최근 몇년간 대륙에서 《步步惊心 보보경심》, 《蜀山战纪之剑侠传奇 촉산전기지검협전기 등 드라마를 촬영하여 왔다. 더 나아가 회사를 설립하고 사장의 자리에 앉았으며, 대륙을 중점적으로 일을 펼쳐왔고, 따라서 그의 몸값 또한 크게 높아졌다.

다만 객지인 대륙에 머물러 온 그는 최근 타이완으로 돌아가 주택을 구매했고, 게다가 한번에 4채의 집을 구매하는 통큰 모습을 보였다. 확인한 바에 따르면 1채는 자신이 머물고 나머지 3채는 아빠 엄마, 그리고 형제들에게 선물했다고 한다. 말그대로 손이 크고 대범하다할 수 있겠다.




타이완의 매스컴에 따르면 우치롱은 새로 건축한 집 4채를 구입한것이 드러났으며,

한채는 자신과 부인 류스스와 함께 머물고, 나머지 세채는 아빠와 엄마, 그리고 형, 동생에게 각각

선물하여 가족에 대한 통큰 모습을 보였다고 전했다.

그가 타이완에 부동산을 구입한 것은 베이징의 오염된 공기에 적응하기 어려워서 였다고 하며,

새로 부동산을 구입한 지역은 시내에서 멀리 떨어진 곳이라고 한다.

시내와는 멀리 떨어진 곳이라고는 하지만, 사실 우치롱은 어린시절을 그 지역에서 자랐으며,

아빠 엄마와 이웃집의 관계는 매우 돈독했다고 한다.


그가 비록 타이완으로 돌아가 부동산을 구입했다고는 하지만

타이완으로 되돌아가 거주할 계획은 갖고있지 않다고 했다.

왜냐하면 우치롱과 부인 류스스의 모든 일들이 대륙에서 펼쳐지고 있으며,

지금 진행되고 일들 또한 매우 많아 바쁜 일정을 소화해 내야 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부동산 구입 소식에 대해 우치롱은 얼마전 대륙으로 돌아와 홍보활동을 할때

부동산 구입에 대한 말을 아꼈고, 평상시와 다름없이 조용히 활동을 마무리 했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류스스(刘诗诗 유시시) 니니(倪妮 예니) 차이이린(蔡依林 채의림)의

겨울 스웨터 입는 새로운 방법



겨울이 이미 우리앞에 다가와 날씨는 점점 차가워지고 이제 문밖을 나설때면 이를 꼭 깨물어야 비로소 추위를 약간이라도 이길수 있습니다. 그리고 이제는 옷장 깊숙히 자리하고 있던 겨울옷들이 밖으로 나와 여름옷들을 제끼고 자리를 차지 했습니다. 더욱 우리에게 친근한 겨울 옷은 바로 스웨터로 추운 몸을 따뜻하게 감싸주고 또 따뜻하게 보온하여 주는 중요한 겨울옷 중 하나입니다.

연예계의 여성스타들 또한 가장 사랑하고 자신의 스타일을 표현해 주는 옷이기도 합니다. 누구나 한두벌 이상은 갖고있는 스웨터는 기본적인 스타일을 어떻게 차별화하고 코디 하느냐에 따라 연예계 여성스타들의 패션감각을 엿볼수 있습니다.

중국 여성스타들 중 특히 류스스(유시시), 니니(예니), 차이이린(채의림) 등 그녀들의 겨울철 스웨터 코디 테크닉은 중국 연예계 내에서도 모범적인 스타일이라 할만 합니다. 그럼 여기서 그녀들의 겨울 스웨터 코디 방법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류스스(刘诗诗 유시시)의 황금 코디 법

류스스의 일반 사복은 줄곧 편안한 캐주얼 위주로 입는것을 좋아합니다.

류스스가 거리에서 찍히는 사진들을 보면 매우 많은 다른 스타일의 스웨터입은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아마도 그녀는 스웨터를 정말로 좋아하고 사랑하는 듯 보입니다.

사진 중 자주빛의 스웨터는 짧은 치마와 조합하여 입었으며,

전체적인 느낌은 보기에 따뜻하면서도 류스스의 얌전한 스타일이 그대로 엿보입니다.





니니(倪妮 예니)는 "걸어다니는 옷걸이"라고 부르기도 하는데요,

그녀 또한 스웨터를 무척이나 사랑합니다.

니니의 의상과 그에 따른 소품들은 그동안 고급스런 스타일로 팬들의 눈을 사로잡아 왔으며,

그녀의 일상적인 코디 또한 사람들에게 모범적인 스타일로 여기고 있습니다.

니니가 입고있는 품이 넓은 흰색의 스웨터는 청바지와 흰색 운동화와 함께

배합하여 코디했으며, 그 모습은 소탈하면서도 보는이들에게 상쾌함을 안겨주고 있습니다.

그리고 자주색의 스웨터는 니니의 자유스러움 속에 그녀만의 달콤함을 보여줍니다.

이러한 니니의 스웨터 코디는 겨울철 일상복으로도 무난하며, 매우 적합해 보입니다.




차이이린(蔡依林 채의림)의 과감한 스웨터 코디법

"아시아의 디바" 차이이린의 옷입는 스타일은 개성이 뚜렷하며 과감한 패션으로 유명합니다.

사진에서 보이듯이 개성있는 한쪽 소매만 있는 스웨터 역시 그녀만의 재치있는 코디법이라 하겠습니다.

그리고 회색의 스웨터는 볼수록 끌리는 스타일이며,

색깔은 약간 진하게 보여 겨울철의 느낌이 물씬 풍겨 나오기도 합니다.

전체적으로 차이이린의 코디 스타일로 보았을때 소녀와도 같은 느낌이 매우 강하며,

그리고 트임이 있는 스래시드 스웨터의 디자인 역시 그녀만의 독특함이 숨겨져 있습니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우치롱(吴奇隆 오기륭)의 "친필 러브레터" 노출

류스스(刘诗诗 유시시) 로맨틱하게 편지를 읽다



소위 말하는 "人生如戏, 戏如人生(인생은 연극과도 같고, 연극 또한 인생과도 같다)", 이 말은 류스스(유시시)우치롱(오기륭) 부부에게 꼭 어울리게 적용되는 말이며, 이들 부부에게서 위화감 이란곤 찾아볼수가 없다. 왜냐하면 얼마전 류스스는 모 브랜드의 홍보모델의 신분으로 이탈리아로 가 마이크로필름(微电影) 《寻爱卡布里 심애가포리(사랑찾는 카프리)를 촬영했다.

그리고 촬영 중 류스스는 계속해서 신비의 러브레터를 손에서 놓지 않고 있었다. 그것은 바로 사랑하는 남편 우치롱의 친필 러브레터였다. 비록 필적은 정교하게 쓰지는 않았지만, "不眺天涯, 不望海角, 从前未来, 你心我栖(하늘 끝을 바라보지 않아도, 해각을 잊지 않는것 처럼, 이전과 미래, 당신의 마음은 나에게 머물고 있다네)"의 내용은 말 그대로 로맨틱함이 절정을 이루고 있다.


류스스(刘诗诗 유시시)



우치롱(吴奇隆 오기륭)의 "친필 러브레터"



《寻爱卡布里 심애가포리(사랑찾는 카프리)의 촬영장소는 이탈리아 남부의 카프리 섬으로

이곳은 "약속(约定 약정)"과 "찾음(寻觅 심멱)"의 로맨틱한 러브스토리와 관계가 있으며,

이것이 마이크로필름(微电影)의 스토리로 다섯통의 신비한 러브레터와 일관된다.


내용은 주인공 류스스는 5년전 한통으 익명 러브레터를 받고 약속장소인 카프리 섬에 도착하여

그녀는 어둠속에 가려져 있는 그 사람을 찾아내기를 희망한다.

이야기의 발전은 섬에 도착한 후 의외로 또다른 4통의 익명 러브레터를 발견하면서 신비함에 파뭍힌다.

최종적으로 류스스는 사람들이 숨을 죽이고 심취해 있는 석양아래에 서서 그 답을 찾아내게 된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