둘째 임신 공식 선언한 치웨이(戚薇 척미)

이승현 웨이보에 "1+1+1=4" 글 업로드

네티즌 "다시 한번 미니 치웨이가 찾아 오기를"

 

 

얼마전 한 스캔들 전문 매스컴은 치웨이(척미)가 남편 이승현의 도움을 받아 병원에서 검사를 받는 모습의 사진을 공개했었다. 사진에서 치웨이의 아랫배가 조금은 불러온 듯 보여 둘째 아기 임신이 의심됐으며, 이로인해 수많은 네티즌들 사이에서 의견이 분분했다.

그리고 오늘(5월 27일) 오전 치웨이의 남편 이승현은 웨이보를 업로드하며 치웨이가 둘째를 임신했다는 소문에 대해 공식적인 답을 내놨다. 그는 "그림속에 수박이 있다:1+1+1=4......즐거운 527"이라고 매우 사랑스러운 글을 올렸고, 이어 세식구의 뒷모습이 담긴 사진을 함께 덧붙였다.

 

 

이승현 웨이보 캡처

图中有瓜:1+1+1=4……527快乐

사진속에 수박이 있다:1+1+1=4.....

즐거운 527

 

728x90

 

사진에서 치웨이이승현은 의자에 앉아있고

Lucky는 그들 사이에 서있으며

세식구 모두 왼손을 들어 손가락으로 "1"을 펼쳐 보이고 있다.

 

 

 

 

곧이어 치웨이 또한 이승현의 웨이보를 리트윗하며

"여름이 왔어요, 여러분 수박드세요"라고 덧글을 달았다.

그리고 이승현이 태블릿에 열심히 그림을 그리고 있는

모습의 사진을 첨부해 올렸다.

이를 본 많은 네티즌들은 "이승현이 업로드한 그림이

뜻밖에도 자신이 직접 그린 것이라니...

어쩐지 못생겼으면서도 귀엽더라니...

이승현이 정말 심혈을 기울인 것으로 보여진다"라며

이승현에게 엄지척을 날렸다.

 

 

치웨이(戚薇) 웨이보 캡처

夏天到了,请大家吃瓜

여름이 왔어요, 여러분 수박드세요

 

 

눈썰미가 있는 한 네티즌은 이승현이 글을 올린 시간이

10:26 이라는 것을 발견했고

치웨이의 생일이 바로 10월 26일 이라고 밝혔다.

그리고 5월 27일을 선택하여 공식 발표한것은

"527"의 발음이 "我爱戚, 워 아이 치(치웨이를 사랑해)"

비슷하기 때문일 것이라고 했다.

이러한 네티즌의 분석을 듣고난 많은 사람들은

이승현은 정말로 세심하게도

공식 발표를 하는 웨이보에도 애정표현이 가득하다며

부러움과 함께 칭찬의 말들을 이어갔다.

 

 

 

 

많은 네티즌들은 이들 부부의 둘째 아기 임신에 대한

공식선언을 보고난 이후

축복 메시지를 계속하여 보내고 있다.

"기다리고 있던 둘째 아기 공식 발표네요,

행복한 한집안 네식구입니다",

"치웨이이승현 모두 행복하세요,

Lucky는 이제 언니가 되는 건가요?

다시한번 미니 치웨이가 찾아오길 바랍니다" 등등

수많은 축복 메시지가 이어지고 있다.

 

 

 

 

치웨이이승현은 결혼 한 이후

계속하여 중국 연예계의 모범 부부로 자리하고 있다.

그들은 2014년 결혼을 했으며

2015년 예쁜 공주 Lucky를 행복으로 맞이했다.

그리고 지금, 이들 부부는 다시 둘째를 맞이할

준비를 하고 있으며

이후 이들 가족에게는 분명 행복으로만 가득할 것이다.

 

 

치웨이이승현이 변함없는 사랑으로

여생을 함께 하기를 축복합니다.

그리고 둘째 아기가 찾아오는 것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치웨이와 관련된 또다른 이야기를 찾아 보세요.

바로가기 ☞ 치웨이(척미)와 이승현 빈틈없이 몸을 가린 모습으로 병원에 모습 드러내, 치웨이 둘째 아이 임신한 듯

 

치웨이(척미)와 이승현 빈틈없이 몸을 가린 모습으로 병원에 모습 드러내, 치웨이 둘째 아이 임

빈틈없이 몸을 가리고 이승현과 함께 병원에 모습 드러낸 치웨이(戚薇 척미) 불러온 아랫배와 동그란 체형으로 볼때 둘째 아이 임신한 듯 매우 오랫동안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던 치웨이(척미)

jeglee22.tistory.com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우칭펑(吴青峰 오청봉)과 치웨이의 딸 Lucky의

첫 듀엣 《崖上的波妞, 벼랑위의 포뇨》 MV보기

일본 애니메이션 《崖の上のポニョ, 벼랑위의 포뇨》 중문 주제곡

 

 

미야자키 하야오(Miyazaki Hayao, みやざき はやお)의 작품인 《崖の上のポニョ, 벼랑위의 포뇨, Ponyo on the Cliff/중문명-崖上的波妞》가 오는 12월 31일 중국에서 개봉되며, 이에 앞서 오늘(12월 22일) 영화의 동명주제곡 《崖上的波妞, 벼랑위의 포뇨》 MV가 정식 공개됐다. 노래는 중국의 유명가수 우칭펑(오청봉)과 치웨이(戚薇 척미), 이승현의 딸인 Lucky(李乐祺 리러치)가 듀엣으로 노래했다.

이전 오리지널 노래는 "세계적인 가요"라 불렸으며, 음악의 거장 히사이시 조(Hisaishi Joe, 久石让) 작곡, 애니메이션의 대가 미야자키 하야오(Miyazaki Hayao, みやざき はやお)가 직접 노랬말을 썼고, 11주 연속 일본 가장 유명한 음악차트에 정상의 자리를 차지하여 역대 주제곡 중 최고 기록을 세웠다.

영화 《崖上的波妞, 벼랑위의 포뇨》가 처음으로 중국 스크린에 개봉되고, 중문 주제곡 또한 영화의 중문 더빙버전에 사용된다. 미야자키 하여오 감독은 우칭펑Lucky가 듀엣으로 부른 중문 버전의 노래에 대해 극찬을 아끼지 않았으며 "정말 사랑스럽다"고 엄지를 치켜 세웠다.

 

 

 

이는 미야자키 하야오의 영화에서

처음으로 연예인이 리메이크한 중문 주제곡으로

우칭펑의 따뜻하고 힐링의 목소리 및

이전의 세계를 향한 적극적인 자세를 보였던 작품들에서

영화가 전달하고자 하는 즐거움과 맞아 떨어지고 있다.

728x90

 

우칭펑(吴青峰 오청봉)

 

그리고 "포뇨, Ponyo"와 나이가 같으며

개성있고 솔직한 성격의 Lucky에 대해

많은 네티즌은 "포뇨 본색"이라고 감탄을 아끼지 않았다.

노래와 녹음에 대해 더욱 좋은 완성을 보이기 위해

Lucky는 2주 동안 쉬지 않고 안무 동작 연습을 했으며

녹음 당일에는 50여번을 연속해서 노래 했으나

여전히 열정이 넘쳐 흘렀다고 한다.

 

 

치웨이(戚薇)의 딸 리러치(李乐祺, Lucky)

 

崖上的波妞 벼랑위의 포뇨》는 12년된 뛰어난 작품인 만큼

널리 알려진 음악과도 밀접한 관계를 갖고있다.

미야자키 하야오의 베스트 콤비 "세계의 음악거성"인

히사이시 조는 2년동안의 오랜시간을 구상하여

영화를 위해 40곡에 가까운 최고의 음악을 맞춤제작했다.

90명이 넘는 대형 밴드로 현장에서 연주하고 녹음했으며

관객들이 영화관에서 울리는 청각을 누릴 수 있도록

만들어 졌다.

 

 

 

그 중 이번에 발표된 주제곡 《崖上的波妞 벼랑위의 포뇨》

일본버전은 더욱 "국민 가곡"이라해도 부끄럽지 않다.

성적을 살펴보면

노래 발표 이후 일본의 공신력있는 오리콘(ORICON) 차트의

일본어 싱글곡 1위를 차지 했으며,

11주 연속 주간 10위 이내를 싹쓸이 했다.

더욱이 제32회 일본영화 금상장 최우수 음악상 등

수많은 상을 수상했다.

 

영화 《崖上的波妞 벼랑위의 포뇨》는

오는 12월 24일에서 27일까지 중국 내지에서 시사회가 열린다.

 

 

# MV보기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치웨이(戚薇) 남편 이승현(李承铉)과 함께

치씨지에(七夕节 칠석절, 발렌타인데이) 화보촬영

남편 품에 안긴 그녀의 눈빛엔 온화함이 가득

 

 

오는 8월 25일은 치씨지에(七夕节 칠석절, 발렌타인데이)이다. 치웨이이승현은 뭘해도 아름다워 보이고, 이들의 애정표현 또한 둘째가라면 서운할 정도이다. 8월 초 이들은 한 잡지사에서 촬영한 칠석(七夕) 화보를 공유했으며, 칠석 화보로서는 좀 이른감이 없지 않아 있다. 치웨이는 화보를 공유하며 "美妙的缘分,总会出现在不经意间 아름다운 인연은, 언제나 무심결에 찾아온다"라고 덧글을 달았다.

두사람 모두 모델의 몸매를 갖고있다고 말할수 있으며, 무엇을 입던간에 패션감은 넘쳐 흐른다. 이승현은 침대위에 몸을 누이고 치웨이는 그의 품에 기대어 한손으로 그의 꼬끝을 만지고 있으며, 또다른 한 손은 서로 손깍지를 끼고 있다. 그리고 이승현치웨이의 목을 감싸고 있는 모습에서는 결혼반지가 더욱 빛을 발하고 있다. 그리고 서로를 바라보며 웃고있는 모습은 마치 편안한 세월의 모습과 같아 보인다.

 

 

치웨이는 2006년 동방위성TV의 오디션 프로그램인

워싱워슈, 我型我秀 아형아수》를 통해 연예계에 데뷔했으며,

평소 또한 사진찍는 것을 좋아하는

비주얼과 실력을 모두 갖추고 있다.

비록 외모로 볼때 여신이라고는 하지만

소탈하고 시원시원한 성격으로 팬들의 마음속에

가장 남자다운 "七哥 치거"로 자리잡고 있다.

비록 치웨이는 한국인 이승현과 결혼했다고는 하지만

결국 그녀는 밖에서 일을 하고(主外),

이승현은 집안일을 잘 챙기고(主内) 있다.

그래서 이들 세식구 모두 중국 내에서 안정된 생활을 하고 있으며,

Lucky는 베이징에서 유치원에 다니고 있다.

그래서 이들은 베이징에 정착할 가능성이 크다고 하겠다.

 

* 치거 - 七哥

치웨이가 프로그램 《向往的生活 향왕적생활》에 참여했을때

이전과는 또다른 이미지의 모습을 보여줬고,

헨리(Henry, 刘宪华)와의 소탈한 대화로 인해

많은 네티즌들은 그녀를 "치거 七哥"라는 애칭으로 불렀다.

 

치웨이는 비록 겉에서 보기에 비교적 강한

우먼파워의 모습을 보이고 있지만

남편에게만은 모든면에서 부드러움으로 대하면서

여전히 여린 여성의 모습을 보이고 있으며,

그녀의 웃는 모습은 언제봐도 행복하기 그지없다.

이승현은 그런 그녀를 정말로 사랑하고 있다.

 

처음에는 남편이 집에서 아이를 챙기는 것에 대해

엄마로서의 치웨이는 습관이 되지 않았었다.

하지만 이러한 분업이 적합하다는 것을 사실로 증명했다.

왜냐하면 이승현은 아이에 대해 사랑으로 잘 대했고

치웨이는 밖에서 일적으로 노력하며

자신을 만들어 나가는 것을 좋아했기 때문이었으며

일을 좋아하고 일에 사랑에 빠진 여성이 전업맘이 되면

모든것이 무너질수 있기 때문이기도 했다.

그렇다고 이승현 또한 완전히 일에서 손을 떼고 있는게 아니고

그 역시 자신의 음식점을 운영하고 있다.

 

사진에서 치웨이는 손에 꽃을 든채

넘치는 여성미를 보이고 있다.

그녀는 늘 다양한 이미지에 도전하고 있으며,

끊임없이 자아를 돌파해 나가며 강한 가소성을 보이고 있다.

하지만 이승현은 늘 긴머리 스타일을 보여왔지만

사실 짧은 머리가 더 산뜻하고 더 멋스러워 보인다.

이렇게 적절한 변화는 더욱 긍정적으로 보여진다.

 

이승현이 지금 연예계에서 유일하게 하고있는 일은

치웨이와 함께 잡지의 커버를 찍는 것이다.

그리고 매번 흥미진진한 볼거리로 다가온다.

 

 

 

아이에 대한 최고의 교육은 부모 모두가

사랑으로 대하는 것으로

치웨이이승현은 이에대해

가장 모범적인 부부라 말할수 있다.

그래서 딸 Lucky는 활발하고 귀엽고 깜찍하며

또한 모든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고있다.

 

 

처음 Lucky는 3년동안 외부에 보이지 읺았지만

그 후 마침내 프로그램 참여에 동의를 했고

감춰져 있던 참모습을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하지만 이후 스타 2세들의 프로그램 방송이 중지됐고

이로인해 Lucky를 TV에서 볼수 없게된것은

유감이라 말하지 않을수 없다.

이후 치웨이 또한 딸의 사진을 조금씩 공유하기 시작했고

생일에는 축하 영상을 공유하기도 했다.

앞으로 이들 세식구가 함께 하는 화보를 기대해 본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치웨이(戚薇 척미)와 딸 모녀 드라마를 따라한 양갈래 말총머리

똑같은 뒷모습의 엄마와 딸



최근 치웨이(척미) 주연의 드라마 《北京女子图鉴 북경여자도감이 뜨거운 반응속에 방영중에 있다. 그중 치웨이가 연기하고 있는 천커(陈可 진가)가 베이징에서 외지 생활을 하고 있는 와중에 온갖 고통과 마주하고 헤쳐나가고 있는것에 대해, 고향을 떠나 베이징에서 생활하고 있는 수많은 사람들의 공감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치웨이는 어제(4월 29일) 저녁 웨이보에 딸 Lucky와 함께 자신의 드라마를 보고 있는 사진을 업로드했다. 사진에서 지금 3살인 Lucky는 엄마 치웨이와 함께 양갈래 말총머리를 하고 있으며, 양 모녀의 똑같은 헤어스타일은 매우 사랑스럽게 보이고 있다.




사진은 그야말로 정말이지 따뜻한 분위기 그자체이다.

이 사진을 보는 사람들은 아마도 자매지간 함께 드라마를 보고 있는 것이라

생각할지도 모르겠다.

치웨이는 딸이 자신을 부를때 "엄마 언니(妈妈姐姐)"라고 부른다고 했고,

그녀는 딸이 자신을 그렇게 부르는 것을 내심 즐기고 있는듯 했다.



치웨이이승현(李承铉)은 평상시 늘 순도높은 애정을 과시해 오고 있다.

하지만 딸에 대해서는 외부에 드러내지 않고 조용히 지내왔으며,

그들은 딸이 외부에 노출되는 것을 원하지 않았고,

그렇게 지내온 시간에 벌써 딸은 3살이 되었다.

비록 팬들과 네티즌들은 그녀 딸의 얼굴을 정면으로 보지는 못했지만,

이번에 공개한 사진의 뒷모습만 보더라도 이미 많이 성장한 것으로 보여진다.

오우양나나(欧阳娜娜 구양나나)는 일찍이 치웨이의 딸과 그녀는

완전히 판박이이며, 말그대로 작은 치웨이라고 말한적이 있다.

이로볼때 두 모녀가 함께 정면으로 찍은 사진을 상상해 보면

정말로 사랑스럽지 않을까?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