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26일은 세계 마약 퇴치의 날

마약 단속 경찰에게 다시 경의를 표한 왕이보(王一博)

 

내일(6월 26일)은 35번째 세계마약 퇴치의 날(国际禁毒日)이다. 그렇다면 마약 단속 경찰들은 이 "세계 마약 퇴치의 날" 여전히 위험을 무릎쓰고 업무에 집중할까, 아니면 한숨 돌리고 휴식을 취할까?

중국에서 마약단속 경찰의 평균수명이 41세에 지나지 않는다고 한다. 이는 중국 전국 평균수명과 비교하여 32.5세가 낮은 것이며, 희생당했을때 가장 적었던 나이는 18세였고, 가장 많았던 나이는 68세였다고 한다. 그만큼 위험하고,사명이 없이는 할 수 없는 일이라는 것을 말해준다. 중국에서는 매년 300~400명의 마약단속의 영웅들이 희생당하고, 이는 하루 평균 1명이 희생되고 있다는 것이다. 하지만 이러한 것은 마약단속 경찰들이 마약검거 일선에서 활동을 계속하는데 방해가 되지 않는다.

왕이보는 일찍이 두차례에 걸쳐 중국 마약단속 경찰들에게 경의를 표한바 있다. 올해 1월 10일은 중국의 두번째 중국인민경찰절(中国人民警察节)이었고, 이때 왕이보는 공식 웨이보를 통해 용감한 인민경찰을 찬양하고, 두번째 경찰절에는 마약단속 경찰들에게 경의를 표했다.

 

 

 

* 国际禁毒日[guójì jìndú rì]-세계 마약 퇴치의 날

1987년 유엔(UN) 총회에서 마약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마약 남용 없는 국제사회를 만들기 위해

매년 6월 26일을 "세계 마약 퇴치의 날"로 지정했다.

 

 

728x90

 

 

이 외에 왕이보는 드라마 《冰雨火 빙우화》에서

마약단속 경찰 역할을 맡아했으며

그는 극 중에서 매우 뛰어난 연기를 펼쳐냈다.

그는 마약단속 경찰의 캐릭터를 연기하며

삶과 죽음을 두려워 하지 않고 마약금지의

마지노선을 지켜가는 용감한 정신에 경의를 표했다.

 

 

 

 

작년 중국에서는

"마약단속 경찰이 죽기 전 45시간동안 고문을 당했다"는

뉴스가 많은 사람들을 깜짝 놀라게 했었다.

중국에서는 마약단속 경찰이 희생을 당한 이후

비석을 세울 수 없다고 한다.

불법마약 거래자들은 매우 잔인하여

그들은 마약을 위해서라면 이미 인간성이 없기 때문으로

마약단속 경찰이 희생당한 이후

마약사범이 마약단속 경찰의 가족을 알지 못하도록

가족들을 보호하기 위해

비석을 세워서는 안된다는 것이다.

 

마약단속 경찰은 이름을 숨기고

마약사범들과 용감하게 맞서 싸워야 하며

신분유출로 인해 가족이 피해를 당할까 걱정해야 한다.

그래도 그들은 스스로 앞에나서서

마약사범들을 상대하고 국민들을 지켜나가고 있다.

 

 

왕이보가 마약단속 경찰들에게 경의를 표할때 마다

실검순위를 뜨겁게 달구는 것은

바로 마약단속 경찰들의 고충 때문일 것이다.

내일은 세계 마약 퇴치의 날이다.

왕이보는 웨이보 차오화(超话, 슈퍼 토론주제)에서

마약단속 경찰들에게 경의를 표하는 것을 화제로 삼았고

동시에 왕이보의 인기는 더욱 높이 치솟았다.

 

 

 

 

수많은 네티즌들 또한 왕이보 차오화(超话) 댓글에서

"마약단속 영웅들에게 경의를 표합니다,

세계가 마약없는 세상이 되기를 바라며,

왕이보와 함께 마약단속 경찰들에게 경의를 표합니다."라며

마약단속 경찰을 소재로 한 왕이보 주연의 드라마

冰雨火 빙우화》가 하루빨리 방송되기 바란다는

댓글을 이어 달았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