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낯으로 헬스 삼매경 35살의 위엔샨샨(袁姗姗 원산산)

공중에서 일자로 다리찢기 선보이고

스포츠 내의 입고 복근 과시

 

 

최근 중국의 여성스타 위엔샨샨(원산산)은 개인 sns에 요가를 하는 영상을 공유했고, 그녀의 완벽하게 아름다운 몸매라인은 네티즌들의 화제를 이끌어 냈다. 영상에서의 운동환경은 비교적 간단했으며, 위엔샨샨은 전문 요가복에 짧은 스포츠 브라를 입고 날씬한 허리를 드러냈다. 이러한 그녀의 모습에서 뚜렷하게 드러난 복근과 롱다리가 더욱 눈길을 사로잡았다.

자세히 살펴보면 위엔샨샨은 요가 장비를 이용해 공중에서 다리찢기를 선보이며, 두 다리를 곧게 편 모습을 보이고 있다. 레깅스를 입고있는 위엔샨샨의 모습을 볼때 다리가 말라 앙상하고 근육이 없는 것이 아니라 튼튼한 근육과 힘이 넘쳐나는 것을 알 수 있다. 특히 팔의 근육라인은 오랫동안 꾸준히 운동을 하지 않으면 이 근육 상태를 만들어 내기란 쉽지 않아 보인다.

 

 

 

 

728x90

 

이를 본 많은 네티즌들은 위엔샨샨의 몸매가

정말 아름답다고 입을 모아 얘기 했다.

동시에 그녀는 운동의 매력을 보여주고 있으며

몸을 튼튼하게 하는 것은 물론이고

꾸준히 몸매를 가꿔 아름다운 결과물을 내놓았다라며

부러움을 표시했다.

또한 위안샨샨 처럼 꾸준히 운동을 하지 못하고

살이 조금 빠지는것 같으면

바로 누워버리는 자신을 한탄하는 네티즌들도 있었다.

 

위안샨샨이 요가를 배우기 시작한 것은

그리 오래되지 않았지만

꾸준하게 열심히 했다고 알려지고 있다.

이전 위안샨샨이 붉은색 줄에 매달려

여러 스트레칭 자세를 취했지만

사실 서툴러 보였고 동작 또한 우아하지 않았었다.

하지만 헬스에 대한 기초를 갖고 있기에

위안샨샨이 요가를 전체적으로 구사할 수 있었던

능력을 갖추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뿌린만큼 거둘 수 있는 것으로

특히 몸을 가꾸는 것은 불변의 법칙이라 하겠다.

오랫동안 이를 견지해온 위안샨샨 이기에

매번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할 때나 혹은

기타 다른 행사에 참석했을 때 모두

좋은 몸매를 보이고 있다고 네티즌들로부터

극찬을 받아왔다.

튜브톱을 입고 있었을때는 세련된 쇄골과

탄탄한 목 근육이 더욱 돗보였으며

짧은 상의를 입었을 때에는 복부 근육이

더욱 돋보였다.

 

 

 

비록 몸매가 갈수록 좋아지고 있다고는 하지만

최근 위엔샨샨의 얼굴에 대해선 논란이 일고있다.

위엔샨샨은 늘 개인 sns에서 춤, 노래, 메이크업 및

개그 등 일상을 공유하고 있기 때문에

한 네티즌은 그녀의 코가 더욱 뾰족해 졌다는 것을 발견했고

미세한 조정을 한것이라 추측했다.

그리고 지금은 이전에 비해 아직 자연스럽지 않지만

위엔샨샨은 이에 대해 아직 어떠한 답을 하지 않았다.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듯이 위엔샨샨

데뷔때 부터 많은 안티팬들의 공격을 받았고

처음에는 그녀 또한 이에 분개해 일일이 응수했었지만

그 이후에는 공정하고 자유로운 쪽을 선택했다.

차분해진 위엔샨샨은 지난 시간동안

자신의 전공실력을 탄탄히 끌어 올리면서

꾸준히 몸을 만들며 마음을 다스려 왔다.

그녀는 인터뷰에서 은밀한 공격을 받았었다며

그것은 그녀의 인생에서

엄청난 재산으로 한몫했다고 말했었다.

 

 

 

 

현재 길위에서 사람들과의 인연이

점점 더 좋아지고 있는 만큼 위엔샨샨 또한

자신은 더 긴장하고, 더 나은 자신을 만들어 가며

전방위적으로 더 좋게 변화시켜

대중들의 마음에서 그녀에게 기대하는 기준을

충족시켜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역경은 곧 경험이며 단련하는 것이다.

현재의 위엔샨샨은 단지 하나하나의 작품에서

좋은 연기를 펼쳐가며

모든 캐릭터들을 생동감있고 다채롭게 표현하는 것이

자신이 존재하는 의미라고 힘주어 말했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