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우쉰(周迅 주신)과 가오셩위안(高圣远 고성원) 이혼 드러나

"외도, 아기가 없어" 혼인의 키워드 단명



42살의 저우쉰(주신)과 5살이 위인 화예(华裔, 외국에서 태어나고 자란 중국인)남편  가오셩위안(고성원, Archie Kao) 결혼한지 3년이 채 안되었으며, 아직까지 아기를 낳지 않았다. 그리고 남편 가오셩위안의 클럽에서의 외도로 인해 더욱 결혼생활에 대한 변화의 소문이 올해 초 전해진 이래 가장 불길한 조짐을 보였다.

지금 매스컴이 전한 소식에 의하면, 최근 가오셩위안은 타이완에서 촬영중에 있으며, 그는 저우쉰에 대하여 함구하고 있고, 그들의 소속사에 알아본 결과 그들은 이미 분가 중 이라고 했다. 더욱 놀라운 것은 저우쉰의 한측근은 저우쉰은 이미 이혼이 확정적이라고 이야기했다.



3년전 저우쉰은 로맨틱하게 신부드레스를 입고 배우 가오셩위안과 저녁 대 만찬 자리에서

결혼 선언을 하여 깊은 감명을 주었다. 그녀의 결혼선언의 요점을 간추리면,

"여기 사랑이 가득한 공간안에서 저와 저의 남편은 매우 영광스럽습니다.

우리의 사랑이 잘 어우러지는 그 안에서 여러분들과 우리의 사랑을 함께 나누고자 합니다."고 했다.

가오셩위안은 현장에서 수만의 관중들을 향해

"절대로 당싱곁을 떠나지 않겠습니다."고 저우쉰에게 선서했었다.


그들이 말한 "우리의 사랑", "당신곁을 떠나지 않겠다" 등을 지금 들으면

유난히 하나의 풍자의 말로 들리는 것 같다.

저우쉰가오셩위안의 결혼생활 변화에 대한 소문이 전해진 이래 반년 가까운 시간이 흘렀고

매스컴은 일전 현재 영화계에서 활동하고 있는 A급의 경력이 오랜 여성스타에 대한

확실한 소식을 마침내 알아내게 되었다.

그 소식은 그들은 이미 결론이 났으며, 부부관계가 아주 짧게 단명했다는 것이다.

외부에서는 그동안의 저우쉰을 볼 때 사랑을 한다면 용감하게 이야기를 하며,

헤어지게 된다면 또 용감하게 인정할 것이라고 여기고 있다.

그리고 해명할 때가 되면 또한 그녀는 분명히 직접 해명할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다.

그러나 가오셩위안과의 결혼생활 변화의 소문에 대해선 아직까지 한마디도 하지 않고 있다.

거기에 저우쉰은 본래부터 사랑에 대한 모든 것들이 오래 유지하여 왔던 것이 아니었고,

더욱이 사랑이 시작된 이후 서로가 바쁜 관계로 각자의 생활을 해왔으며,

함께있는 시간은 매우 적고 떨어져 있는 시간이 많아 이러한 일이 얼마든지 일어날 수 있는 것이었다.




지난달 말 가오셩위안은 드라마 《我的男孩 아적남해크랭크인 기자회견에 참석을 했고,

저우쉰과 관계있는 문제에 대해 질문을 받았을 때

그는 이상하리 만치 계속하여 말하기를 원하지 않았으며,

저우쉰이 타이완 촬영장에 올 계획이 있는가에 대한 질문엔

그는 말을 피하며 겨우 "아직 학실하지 않습니다."고 짧게 대답했다.

그러나 저우쉰의 친구가 이르기를 그들은 이미 "헤어졌다"고 이야기를 했다.

또한 친구는 추가적으로, 그들 부부는 계속해서 별거하는 것 같으며,

일찌기 생활은 함께하지 않았고, 게다가 공교롭게도 아이가 없어 부담 또한 없어

헤어진다면 서로가 깨끗하다고 덧붙여 말했다.


다른 한편으로 저우쉰에 관한 폭로가 더욱 거세진 것은

그녀가 한때 자칭 "중국 제 2의 파파라치"라 일컫는 줘웨이(卓伟 탁위)를 매수했다는 것이었다.

이에 줘웨이는 그녀가 이미 이혼했다는 것을 말하고 싶지않다고 말했다.


훨씬 이전 저우쉰량차오웨이(梁朝伟 양조위)의 아기를 임신했다는 소문이 돌았으나

류지아링(刘嘉玲 유가령)은 이에대해 정중히 부인했었다.

하지만 이것 또한 외부에서는 저우쉰가오셩위안과의 관계에 대해서

좋지 않은 결과를 초래했다고 보고있다.

저우쉰가오셩위안과의 이혼 소문에 대해 저우쉰의 매니저는

"아닙니다."고 짧게 대답했다.

그리고 가오셩위안의 모든 일을 관리하고 처리하는 그의 매니저 측 또한

연예인의 사생활에 대해서 관섭하지 않겠다고 말했었다.

하지만 지금 저우쉰의 주변사람들의 말에 의하면 이들 두 사람은 이미 모든것을 정리하고

적절한 시기에 떠돌고 있는 소문에 대해 확실하게

그들 입을 통해 인정하고 이야기하는 절차만이 남아있는 듯 하다.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