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페이팔(PayPal) 중국 결재서비스 시장에 정식으로 진입

빨라지는 금융업 개방 속도



미국의 디지털 결재 플랫폼 페이팔 홀딩스(PayPal Holdings Inc)는 이미 중국인민은행으로부터 중국 내 지불회사의 경영권을 매입할수 있는 승인을 받았으며, 이는 페이팔(PayPal)이 중국 결재서비스 시장에 처음으로 진입한 외자 기관이 됐음을 말해준다.

9월 30일, 궈푸바오(国付宝 국부보, CIECC)가 발표한 공고에서, 중국인민은행이 궈푸바오(CIECC)의 지분 변경신청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이에 페이팔(PayPal)은 궈푸바오(国付宝)의 지분 70%를 매입하여 궈푸바오의 실제 통제인이 됐다. 궈푸바오(国付宝)는 이동, 온라인과 국경을 넘는 런민비(인민폐) 지불 서비스의 허가증을 보유하고 있다.


** 궈푸바오 정보 과기유한공(国付宝信息科技有限公司)

중국 국제 전자상거래센터에 의해 설립되었으며,

정부 및 기업의 수요와 전자상거래 발전에 대응하여

심혈을 기울여 만들어진 제3자 지불 플랫폼이다.




현재까지 이 거래에 있어서 어떠한 재무조항도 알려지지 않았다.

이에대해 페이팔(PayPal)은 밝히기를

이 거래는 2019년 4/4분기에 완료될것으로 예측한다고 말했다.



페이팔(PayPal)은 미국 나스닥에 상장된 회사이며,

세계 제3자 지불 선두의 기업으로

세계 200여개 국가와 지역을 커버하고 있으며,

2억8천6백만개르르 초과하는 활동지불계좌를 보유하고 있고

전세계 100여종의 통화거래를 지원하고 있다.


작년 년초 중국중앙은행은 외국의 제3자 전자지불회사 들에게

중국 국내시장을 개방한다고 발표했으며,

이는 소매 지불업계의 경쟁을 촉진시키기 위한 것이었다.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