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년 후, 다시 검색순위에 오른 메이옌팡(梅艳芳 매염방)

옛 홍콩의 향수 불러 일으켜

사람들은 왜 홍콩에 꼭 한번 가보라고 권할까?

 

 

"我就像一盏汽油灯,不燃烧最后一滴油,就不能歇息。- 梅艳芳  나는 하나의 기름등과 같아서, 마지막 한방울의 기름을 태우지 않고서는, 쉴 수가 없다-메이옌팡(매염방)영화 《梅艳芳 매염방, Anita》이 지난 11월 12일 중국 내지에서 개봉됐다. 그리고 지금까지 이 영화의 박스오피스는 5천만위안(약 92억6천만원)을 넘어섰다.

영화는 많은 사람들에게 어렴풋한 8~90년대의 홍콩으로 되돌아간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몇년 전 나는 운좋게 홍콩에 가본적이 있다. 그리고 따관(大馆 대관)을 지날 때 길을 멈추지 않을 수 없었다. 이곳은 현재 홍콩에서 가장 큰 고적 보육 프로젝트이며, 옛 홍콩 경찰본부이다. 총 면적 13,600평방미터에 달하고, 16개의 역사 건축물로 홍콩의 170여년의 역사를 이야기하고 있다. 세심하게 복원된 옛 건축물은 여행객들에게 그 상황에 직면한 느낌을 주고, 마치 19세기로 갑자기 떨어진 듯한 느낌을 가져다 준다. 그리고 그곳의 카페는 친구들과 잔을 나누며 담소를 나누기에 더 좋은 장소이다.

차를 마신 이후 덩리쥔(邓丽君 등려군)의 《月亮代表我的心 월량대표아적심》이 흘러나오자 이곳이 지금 20세기인지, 21세기인지 분간이 되지 않는다.

 

 

 

728x90

 

그리고 선반위에 놓여있는 복고풍의 진열품,

옛날 달력 등은 지난 세월의 무게를 느끼게 한다.

 

그 시절속의 열정과 낭만은

정말 다시 돌아오지 않을지도 모른다.

 

 

 

홍콩의 거리는 밤이 되어도 여전히

수많은 집들의 불빛으로 환하게 빛을 발한다.

 

이곳의 주점부리 노점들은 모두가 원조격이라 할 수 있고

맛과 멋을 동시에 누리고 있다.

 

 

 

어림풋한 불빛 아래, 깊은 밤의 과일 노점은

여전히 뜨겁게 타오르고 있다.

그들은 종종 식사를 한 이후 밖으로 나와

번화한 시가를 구경한다.

그래야만 분주했던 하루가 원만하게 마무리되는 것만 같다.

 

 

 

지금의 홍콩 거리는 빌딩이 숲을 이루며

계속하여 번창해 나가고 있다.

몇십층 높이의 빌딩위에서 아래를 내려다 보면

바다, 구름, 배, 산 등 모두가 자리하고 있다.

 

파도가 해안가를 때리고 있으며

미풍은 얼굴에 가볍게 스쳐 지나간다.

홍콩은 이렇게 사람들에게

쾌적하고 부드러움을 안겨준다.

 

 

 

더 말할 나위없이 홍콩의 교외 지역은

여행자들이 여행하기에 매우 적합하다.

 

 

홍콩지질공원(香港地质公园)은 한번 가보면

다시 가보고 싶은 지역이다.

그곳은 세계 일류의 산성화산암주를 보유하고 있으며

중국에서 26번째로 세계적인 지질공원이자

또한 국제적인 대도시에서 보기드믄 세계지질공원이다.

가족 혹은 친구들과 함께 그곳 야외에서

식사를 하고, 걷는 것 또한 모두가 즐거운 일이다.

 

 

 

 

어쩌면 많은 사람들 모두가 메이옌팡(梅艳芳 매염방),

장궈롱(张国荣 장국영) 등 시대적 거성들을 통해

홍콩을 알게되기 시작했을지도 모른다.

하지만 사실 만약 홍콩을 가까이에서 느껴보지 않으면

그 시대의 거친느낌과 화려함을 영원히 맛볼 수 없다.

한밤 번화가에서의 카레어묵 한그룻,

황대선사(黄大仙祠)와 100년의 시간여행과 신비,

그리고 태평산(太平山) 정상의 능소각(凌霄阁) 등등

영원히 맛볼 수 없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콩의 극단세력이 "三罢(삼파)" 진행 시

"ZARA 매장 영업중지"에대해 공식 답변을 내다

"ZARA는 중화인민공화국 영토 주권의 완정을 옹호한다"



9월 2일 홍콩의 일부 극단세력들은 파공(罢工, 동맹 파업), 파과(罢课, 학생들의 수업 거부),  파시(罢市, 상인들의 동맹파업)이라는 소위 "삼파(三罢)"를 선동하고 실시했다. 그들은 기세를 북돋기 위해 많은 애를 썼지만 실제로 그에 응하는 사람들은 많지 않았고, 많은 사람들은 "被三罢(피삼파, 삼파를 당하다)" 했다.

9월 2일은 홍콩 학교들의 신학기 개학일이었으며, 학생들이 방과 이후를 살펴 봤을때 정상적으로 편의점에서 물건을 사고, 음식점에서 식사를 했으며, 택시를 타는 등 평상시에 크게 다르지 않았고, 이 외에 공항에서 비행기를 타는 것 또한 문제 없었다. 이렇게 "삼파(三罢)"의 시작은 맥이 없었으며, 실제로 영향을 받는 범위는 매우 유한적이었다.




하지만 패션 브랜드 ZARA(자라)의 홍콩 일부 전문매장은

당일 문을 열지 않았으며,

ZARA는 출입문에 안내문을 붙여 2일 하룻동안 영업을 하지 않는다고 했을뿐

어떠한 원인 설명은 없었다.

이에대한 질문을 받았을때 ZARA는 홍콩의 일부 매장이

당일 문을 닫은 것은 사실이라고 만 답했을 뿐

이 또한 어떠한 원인 설명을 하지 않았다.


ZARA 홍콩의 일부 매장들이 이러한 민감한 시기에

왜 하룻동안 문을 열지 않았을까?

여론이 이것에 대해 의문을 제기하는 데는 이유가 있으며,

ZARA 측은 이러한 의혹을 신속하게 해소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행동하지 않았다.

객관적으로 "三罢(삼파)"의 세력들이 기대하는 어떠한 호응은

이미 형성되었으며,

ZARA의 이러한 태도는 홍콩 사회의 폭동진압을 하기위한 노력과는

일종의 비협조적인 태도라 할수 있고,

중국내지 사회와 홍콩 질서 회복에 대한 기대와는

다른 방향이라고 볼수 있는 것이다.





ZARA는 글로벌 브랜드로 세계 각지의 안정과 번영이

ZARA의 발전에 밑바탕이 되어 왔으며,

그것은 지난 몇년동안 홍콩 및 중국 내지 시장에서

상당한 수확을 걷은 것에서 부터 평화의 진보적인 배당금을

받았고 누린 것이라 할수있다.

지금 홍콩은 불안하여 많은 홍콩시민들은 근본적인 이익에

위협을 받고 있으며,

또한 중국 내지 사회에 곤혹스러움을 안겨주고 있다.

이러한 시기에 ZARA는 홍콩 사회의 폭동진압을 하기 위한 노력에

호의적인 대답을 내 놓아야 하며,

사람들에게 의심을 살만한 그러한 신호를 보내서는 안된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은 ZARA의 행동에 실망했다.

물론 정치적인 이견이 격화되었을때

큰 회사로써는 경우에 따라서 이중의 스트레스를 받을수 있다.

하지만 이것은 월요일에 ZARA가 홍콩 일부매장의

문을 닫은 것은 이유가 될수 없다.

홍콩에는 수많은 글로벌 브랜드들이 있고,

수많은 체인점들이 자리하고 있다.

ZARA의 한 매장에서 "三罢(삼파)" 운동에

동조하는 것으로 의심이가는 첫 글로벌 유명 브랜드로

어떠한 이유를 막론하고 객관적으로 매우 부정적인 시범을 보였다.


사람들이 내놓은 분석에서

ZARA 홍콩회사는 적어도 일부매장의 경영진이

"三罢(삼파)"의 주관에 호응하고 있으며,

나아가 특별한 바람을 일으키기를 원하기 때문에

그들은 아마도 일부 브랜드가 위험을 감수하는 것에 대해

그 역할을 맡은 것이라고 했다.

사람들은 이러한 분석을 하지 않을수가 없었다.


ZARA의 본사는 스페인에 있으며,

세계적인 경영을 하고 있기에 멀리 떨어진 경영점의

정치적 다툼에 대한 처세원칙이 당연히 있을 것이다.

홍콩이 현재 직면하고 있는 정치형세에서

정치로 부터 무엇을 멀리하라고 할수 있을까?

대다수의 매장들은 서로 어울려 정상영업을 하고 있으며,

매장의 문을 닫은 ZARA와는 비교가 되고있다.

이로인해 ZARA는 더 많은 정치적인 해석을 초래했으며,

각 업체들이 상부상조하는 원칙을 파괴하는 것으로

간주되기 쉽다.

이로써 정치적인 영역에 발을 들여 놓아서는 안되며

더욱이 무리를 해서는 안된다.



ZARA는 작년 강아오타이(港澳台, 홍콩·마카오·타이완)를

"국가"로 표시하여 중국 내지의 많은 네티즌들로 부터

강한 불만을 이끌어 냈다.

그리고 이번 일은 많은 네티즌들에게

이 두가지 일에 대해 쉽게 연상하게 만들어 주었다.

게다가 지난번의 일은 "누락"된 것이라고 말한다면

월요일에 ZARA 홍콩점이 문을 닫은 것은

고의적인 일로 보일수 밖에 없다.


ZARA는 정중하게 이번 일에 대해 설명할 필요가 있으며,

자신들의 방법을 바로 잡아야만 한다.

홍콩을 사랑하는 시민들과 중국 내지의 많은 사람들에게

진지하게 바로잡아 줄것을 많은이들은 원하고 있다.

현재 홍콩의 일은 중국 전사회적인 주의가 집중돼 있어

이번 ZARA 매장이 홍콩에 대한 표현은

많은 이들이 받아들이지 못하고 있다.

ZARA는 심각한 오판을 해서는 안된다.



ZARA 웨이보 캡쳐



이에대해 ZARA는 9월 2일 저녁,

웨이보에 성명을 발표하며 이번 일에 대한

공식 답변을 내놨다.

ZARA公司拥护中华人民共和国领土主权的完整,一贯支持一国两制。

ZARA公司从未支持罢工,

也从未发表与此相关的任何言论或进行与此相关的任何行为。

ZARA회사는 중화인민공화국 영토 주권의 완정을 옹호하며,

일국 양체제를 한결같이 지지합니다.

ZARA회사는 지금까지 동맹파업을 지지하지 않았으며,

또한 지금까지 이와 관련된 어떠한 언급을 하지 않았고

이와 관련된 어떠한 행위도 한적이 없습니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홍콩의 택시기사 홍콩을 떠받치다

홍콩의 택시 500여대 오성기달고 운행하며 폭력에 반대 호소



8월 23일 "홍콩 수호 대연맹(守护香港大联盟)"과 홍콩 택시기사 종업원 총회는 "守护香港,风雨同舟 홍콩을 수호하고, 고난을 같이한다"라는 캠페인을 벌였다. 소개에 의하면, 500여대가 넘는 택시들이 오성기를 내걸었으며, 포스터를 붙이고 홍콩섬을 둘러싸고 있는 지우롱(九龙 구룡)의 여러 주요 도로를 달리며 많은 시민들과 여행객들에게 홍콩의 열정과 손님 모시기의 품격을 드러냈고, 사회적인 폭력에 반대하고 법치 복귀, 정상질서 회복에 대해 관심과 사랑을 구했다.






홍콩 수호 대연맹(守护香港大联盟)의 주최자 및 대변인인

황잉하오(黄英豪 황영호)

두달 가까이 홍콩사회에 우려되고 있는 현상이 나타나고 있는 가운데

소수의 과격한 시위대가 교통체증은 물론 공항등에서

관광객들을 교란해 대외적으로 홍콩의 이미지를

훼손하고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이런 것들은 결국 소수 사람들의 행위일 뿐이며,

절대다수의 홍콩 시민들은 모두가 문명적이고 법을 수호하고

열정적으로 손님 접대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했다.

이에따라 대연맹과 홍콩의 택시기사 종업원 총회가

공동으로 이 캠페인을 시작했으며,

택시기사들의 열정적이며 빈틈없는 서비스로 많은 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홍콩의 무한한 매력 및 양호한 품격을 보여주고

더욱 많은 여행객들을 홍콩으로 불러들여

심각한 영향을 받은 관광사업을 진흥시키고자 한다고 말했다.





홍콩 택시기사 종업원 총회이 이사장 황이펑(黄一峰 황일봉)

최근 불법시위가 잦아 교통체증이 심해지고

택시기사들의 생계가 악화 되면서 많은 택시기사들의

소득이 절반으로 줄었다고 했다.



그는 "관광객들이 홍콩에 올 염두를 내지 못하고 있으며,

때문에 전방 택시기사들의 생계에

심각한 타격을 받고 있습니다."고 말했다.

그리고 이어 따라서 택시기사들은 폭력에 반대하며

사회가 하루빨리 평온을 되찾고 질서정연하게 돌아오길 바라고,

모두가 함께 앉아 이성적으로 소통을 하고

홍콩 사회가 직면한 여러 문제들을

해결해 나가길 희망한다고 했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원러(余文乐 여문락) 월 10만위안 임대료 셋방

"나는 아직 빌딩을 살수가 없다"



한 보도에 따르면 위원러(여문락)이 스탠리(赤柱 Stanley, Hong Kong)에서 10만위안(약 1,600만원)의 월세로 여친 왕탕윈(王棠云 왕당운)과 신방을 마련했다고 전했다. 위원러는 "저는 아직 빌딩을 살수가 없어서 부득이 월세 살고 있습니다!"고 말했다고 했다.


4월 23일 위원러, 양첸화(杨千嬅 양천화), 그리고 펑하오샹(彭浩翔 팽호상)감독이 영화 《春娇救志明 춘교구지명시사회에 모습을 드러냈다. 영화는 오는 4월 27일 개봉하며, 이미 모든 회의 티켓이 매진이 됐고, 이에 양첸화는 이 영화의 흥행에 대해 평상심으로 대하려 하지만 매우 자신이 있다고 이야기했다. 위원러는 영화의 흥행에 대해 먼저 말하지 않겠다며, 관객들은 이 영화를 다 보고난 후 매우 기쁜마음으로 극장을 나설것이라며, 관객들에게 에너지를 충분히 줄수 있을것이라고 했다. 그는 "제 생각엔 중국내지와 홍콩에서 동시에 상영한 것은 없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많은 지방 모두 광동어(广东话) 판본으로 상영을 하며, 이것은 8년동안 쌓아온 누적된 업적입니다. 이번에 가장 걱정되는 것은 성적이 아니고, 반대로 이 영화의 평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고 말했다.


여러차례 함께 해온 위원러(余文乐 여문락)양첸화(杨千嬅 양천화)

펑하오샹감독은 이번 영화의 크랭크인 할때

저우룬파(周润发 주윤발)추홍(钟楚红 종초홍)을 초대하여

출연할 생각이었는데 말을 하지 못했다고 했다.

그래서 그는 수많은 생각을 했고,

결국에는 저우룬파종추홍에게 이 사실을 알리지 않았지만,

저우룬파는 이 영화에 계속하여 지지를 보내오고 있다고 했다.

그는 "이 영화의 원본과 같이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의 대역을 찾아 출연을 했습니다.

그러나 영화의 시간이 너무 길어 마지막에는 잘라낼수 밖에 없었습니다.

웃기는 장면이 너무많아 방법이 없었고,

고통을 참고 가위질 할수 밖에 없었습니다."고 했다.


위원러(余文乐 문락)의 여친 왕탕윈(王棠云 왕당운)


한 보도에 따르면 위원러는 월 10만위안(약 1,600만원)의 월세로

여친 왕탕윈과 신방을 마련했다고 한것에 대해

양첸화펑하오샹은 이 소식을 듣고 즉시 사실을 파악했다고 하자

위원러는 큰 소리로 웃어넘겼다.

양첸화는 웃으며, "우리가 이렇게 많은 돈을 주었는데 왜 우리가 살지 못한 건가요?"라고 하자

펑하오샹은 이에 덧붙여, "내가 당신과 함께 이렇게 좋은 영화를 찍었는데

임대한 집은 당연히 우리가 살게 해줘야 되는 것 아닌가요?"라고

계속하여 위원러를 몰아갔다.

위원러는 이에 그런일은 없었다고 일소하며

보도는 사실이 아니고 보도에 의해 마치 드라마처럼 된것 같다며,

"저는 아직 빌딩을 살수가 없습니다. 그래서 부득이 임대를 하게 된 것입니다."고 말했다.

위원러에게 여친과 동거하는 것이 아닌가라는 질문에

그는 약간은 언짢은 기색으로 "그녀는 타이완에 살고 있습니다.

또 함께 살면 어떻습니까?"라고 해 여전히 궁금증이 풀리지 않았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