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항저우 윈치대회(2019杭州云栖大会, APSARA CONFERENCE) 전망

"1,000+과학자, 기술의 리더들이 첨단 과학기술을 논한다"



오는 9월 25일부터 27일까지 "2019 항저우 윈치대회(2019杭州云栖大会, APSARA CONFERENCE)가 항저우윈치 인터내셔널 컨벤션센터(杭州云栖小镇国际会展中心)에서 열린다. 이 과학기술대회는 천여명의 과학자와 테크니컬 리더들이 첨단 과학기술을 함께 나누는 자리이다.

그중에는 노벨상 수상자와 과학원 원사(科学院院士)들의 그림자도 쉽게 찾아볼수 있다.




공식 홈페이지의 의사일정 통계에 근거하여

대회의 110여개 분과 포럼 중 기술 공유 비중이 90%를 넘고 있으며,

그 중에는 노벨상 수상자 토마스 사전트(Thomas J.Sargent)를 포함하여

중국의 과학원 원사 쉐치쿤(薛其坤 설기곤),

IEEE 펠로(IEEE Fellow) 린쉬에민(林学民 임학민),

ACM(Association for Computing Machinery)의 뛰어난 과학자 셰타오(谢涛 사도)

유명학자들이 자리한다.


과거 10년동안 윈치대회(云栖大会)는

중국 최대 규모의 개발자 대회로 한걸음씩 성장해 왔으며,

또한 알리바바(阿里巴巴)의 1년에 한번 열리는

과학기술 축제이기도 하다.

과거 수년동안 윈치대회에서 제기한 신개념의 핫한 단어들은

"DT시대(DT时代)", "오신(五新-신 소매, 신 제조, 신 금융, 신 기술, 신 에너지)",

"시티 브레인(城市大脑, 도시 두뇌)" 등이 있으며,

이들 모두는 한걸음 한걸음씩 과학기술과 산업발전에

영향을 미치기 시작했다.

이에따라 알리바바의 연구소인 다모웬(达摩院 달마원)과

알리바바의 반도체 회사인 핑토우거(平头哥 평두가) 등

스타 기구와 중량급의 제품들이 탄생하게 됐다.



최근 몇년간 윈치대회에 참여하는 과학자들이 점점 더 많아졌으며,

이는 또한 알리바바의 기술에 대한 탐구가

핵심 기반 기술분야로 깊이 파고들기 시작 했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기도 하다.

이번 윈치대회에는 이전 이미 가입한 유명 AI과학자인

지아양칭(贾扬清 가양청)

글로벌 급 데이터베이스 과학자 리페이페이(李飞飞 이비비),

그리고 비주얼 컴퓨팅 과학자 화씨엔셩(华先胜 화선성) 등 또한

이번 대회에서 과학기술을 공유한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