텅쉰(腾讯, 텐센트)과 종난산(钟南山 종남산)

빅데이터 및 AI(인공지능)실험실 합작설립



2월 27일 텅쉰(텐센트)종난산(종남산) 팀은 빅데이터 및 AI(인공지능) 연합실험실을 합작 설립한다고 선언하며, 유행병의 검사(screening), 인공지능(AI) 의학영상(医学影像, 의료나 의학연구를 위해 인체나 인체의 어느 부위에 비침입 방식으로 내부조직의 영상을 취득하는 기술과 처리과정), 유행병의 발생 예상 경보 등의 영역에서 깊이있는 과학적인 연구를 해 나가기 위해 합작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빅데이터 및 인공지능(AI) 연합 실헙실은 종난산원사 본인이 실험실의 주임(主任)을 맡아 하며, 광저우(广州 광주) 호흡건강 연구원원장 허지엔항(何建行 하건행), 텅쉰 의료부총재 우원다(吴文达 오문달), 텅쉰 의료부총재 류위(刘羽 유우) 등이 실험실의 부주임(副主任)을 맡아 할 것이라고 한다.


중국공정원(中国工程院) 종난산(钟南山 종남산) 원사



유행병의 검사(screening) 방면에 있어서

온라인에서 오프라인으로 이어지는 검사 메커니즘을 구축하고

"텅쉰건강(腾讯健康)"이라는 프로그램 등의

온라인 상 플랫폼을 통해 고위험군 환자를 선별하여

치료 안내 등을 제공하는 것과 동시에

오프라인에서의 외래진료, 지역사회 기반의 위생 서비스기관과

의료기관이 연동하여 진행해 나갈 것이라고 한다.


그리고 인공지능(AI) 영상의학 방면에 있어서는

X레이 검사, CT영상 등 전통적인 의학 검측 영상과

인공지능 기술을 결합하여 진행해 나간다고 한다.

예를들어 "텅쉰 미잉(腾讯觅影)" AI의료 영상과

텅쉰 클라우드 기술을 탑재한 인공지능 CT설비는

수초내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 폐렴을 식별해 낼수 있다.



* "텅쉰미잉(腾讯觅影)"은 텅쉰(텐센트)이 처음으로 개발한

인공지능 기술을 운용한 의학 영역의 AI제품이다.

"텅쉰미잉(腾讯觅影)"은 텅쉰인터넷+합작사업부가 이끌어 가며

텅쉰 내부의 AI랩(AI Lab)를 포함하여, 요우투 실험실(优图实验室),

아키텍처 플랫폼 부서 등 여러개의 첨단 인공지능팀들의 역량을 모아

영상 인식, 빅데이터 처리, 딥러닝 등 앞선 기술과

의학 크로스오버가 융합되어 개발됐다.

2017년 8월 3일 《2017 "인터넷+"데이터경제 중국행·광동 정상회의》에서

텅쉰이 공식 발표했다.



이어 유행병의 발생 예상 경보 방면에서는

인공지능 보조 임상 의사결정 기술을 이용하여

다중심 임상 연구를 중국 전역에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가며

중국 전역에서의 병에 대한 보고 및

예측 조기경보시스템을 구축하여

보조 임상진료 방안의 의사결정, 환자 방문지도,

치료효과 평가와 예후평가를 실현하게 된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