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미(杨幂 양멱)가 생각하는 훠젠화(霍建华 곽건화)

 : 그와 친구가 되고 싶지 않다



양미(양멱)훠젠화(곽건화)는 8년만에 다시 만나 영화 《逆时营救 역시영구를 함께 했다. 최근 양미는 인터뷰에서 "훠젠화가 연기에서 계속 당신을 때리는데, 너무 처참하게 당하는거 아닌가?"라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양미는 "그는 좋은 친구가 아니예요. 그와 친구가 되고 싶지 않아요."라고 웃음을 보이며 대답했다. 동시에 그녀는 훠젠화는 사적인 자리에서 원래 그는 차도남이 아니라고 덧붙여 이야기했다.




영화 《逆时营救 역시영구에서 양미1인 3역을 연기하며

또한 수많은 때리는 연기를 한다.

그녀가 밝히기를 이번 연기는 《三生三世十里桃花 삼생삼세십리도화에서의

기공을 연마하거나 와이어 액션과는 전혀 다르다며

이번에야말로 진정한 육탄전이라고 했다.

그녀는 또한 농담으로 이야기 하기를 극중에서 모두 훠젠화가 그녀를 때린다고 했다.

그리고 외부에서 생각하는 훠젠화는 냉정한 차도남과 같다는 말에

그녀가 말하길 자신은 늘 위 아래없이 상대방과 함께 각종 농담하는 것을 좋아한다며

훠젠화와도 역시 터놓고 모든것을 이야기한다고 했다.

그렇기 때문에 그를 사적인 자리에서 보게되면

사람들이 생각하는 그런 사람이 아니라고 강조하여 말했다.



이 블로그에서 양미(杨幂 양멱)의 또다른 이야기를 찾아보세요.

바로가기 "양미(양멱) "역시영구(逆时营救)"로 최우수 여우주연상 받아"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태권v22

중국의 이슈, 중국연예소식, 중국어 공부하기 등을 공유하는 블로그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